2020.07.05 (일)

  • 맑음속초21.5℃
  • 맑음23.3℃
  • 맑음철원21.4℃
  • 맑음동두천22.7℃
  • 맑음파주20.3℃
  • 맑음대관령17.2℃
  • 안개백령도18.4℃
  • 맑음북강릉22.0℃
  • 맑음강릉24.7℃
  • 맑음동해21.5℃
  • 맑음서울23.8℃
  • 맑음인천22.0℃
  • 구름많음원주24.2℃
  • 구름조금울릉도18.7℃
  • 구름많음수원21.6℃
  • 구름많음영월23.2℃
  • 구름많음충주23.0℃
  • 구름조금서산20.8℃
  • 구름조금울진19.9℃
  • 구름조금청주25.1℃
  • 구름많음대전23.5℃
  • 구름조금추풍령20.3℃
  • 구름조금안동22.5℃
  • 구름조금상주22.1℃
  • 구름조금포항23.7℃
  • 구름조금군산22.0℃
  • 구름많음대구23.8℃
  • 구름많음전주24.0℃
  • 구름많음울산21.0℃
  • 구름많음창원21.0℃
  • 구름조금광주22.7℃
  • 구름많음부산21.4℃
  • 구름많음통영21.2℃
  • 구름조금목포22.8℃
  • 박무여수21.9℃
  • 박무흑산도18.4℃
  • 흐림완도21.1℃
  • 구름많음고창21.4℃
  • 구름많음순천19.6℃
  • 구름많음홍성(예)22.5℃
  • 박무제주21.2℃
  • 구름조금고산20.5℃
  • 구름많음성산22.5℃
  • 흐림서귀포22.5℃
  • 구름많음진주21.1℃
  • 맑음강화19.2℃
  • 맑음양평23.4℃
  • 구름많음이천23.7℃
  • 맑음인제21.7℃
  • 맑음홍천22.5℃
  • 구름조금태백18.6℃
  • 구름많음정선군22.0℃
  • 구름조금제천21.1℃
  • 구름조금보은21.0℃
  • 구름많음천안22.0℃
  • 구름많음보령20.8℃
  • 구름조금부여22.0℃
  • 구름조금금산21.2℃
  • 구름조금22.5℃
  • 구름조금부안21.8℃
  • 구름조금임실19.9℃
  • 구름조금정읍22.2℃
  • 구름많음남원21.9℃
  • 구름조금장수18.7℃
  • 구름조금고창군21.2℃
  • 구름조금영광군21.2℃
  • 구름많음김해시21.3℃
  • 구름조금순창군21.5℃
  • 흐림북창원22.2℃
  • 구름많음양산시22.7℃
  • 구름많음보성군22.2℃
  • 구름조금강진군21.7℃
  • 구름조금장흥20.5℃
  • 구름많음해남21.6℃
  • 구름많음고흥21.0℃
  • 구름많음의령군22.6℃
  • 구름조금함양군20.2℃
  • 구름많음광양시21.8℃
  • 구름많음진도군21.4℃
  • 맑음봉화19.5℃
  • 구름조금영주20.2℃
  • 구름조금문경20.4℃
  • 맑음청송군19.6℃
  • 구름조금영덕19.9℃
  • 구름조금의성21.1℃
  • 구름많음구미22.3℃
  • 구름조금영천22.0℃
  • 구름많음경주시22.1℃
  • 구름조금거창20.4℃
  • 구름조금합천21.8℃
  • 구름많음밀양23.4℃
  • 구름조금산청21.2℃
  • 구름많음거제21.1℃
  • 구름많음남해20.8℃
기상청 제공
생방송 중 화면에 난입한 금발의 단발머리 소녀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리뉴스

생방송 중 화면에 난입한 금발의 단발머리 소녀

 

폴 델레가토 씨는 앞으로 다가올 날씨를 분석하고 예상하는 기상학자였지만, 그에게 다가올 먹구름은 예상하지 못했습니다.


그가 날씨 생방송을 하던 중 반려견 브로디가 난입해 한바탕 소란을 피웠습니다.

 

batch_01.jpg

 

지난 4월 중순, 폴 씨는 폭스13 뉴스팀과의 자택 인터뷰를 통해 시청자들에게 날씨를 설명해 주고 있었습니다.


그런데 그때 육중한 덩치의 단발머리 소녀가 그에게 얼굴을 들이밀었습니다. 그의 반려견인 래브라도 리트리버 브로디였습니다.

 

 

batch_02.jpg

 

하지만 폴 씨는 전혀 당황한 기색 없이 브로디를 어루만지며 날씨 설명을 능숙하게 이어나갔고, 방송은 그렇게 무난하게 흘러가는 듯했습니다.


하지만 곧 당황한 폴 씨가 말을 더듬기 시작했습니다.


"이곳의 정확한 날씨는 오후 4시에 다시 들려..드르... 드... 오 이런."

 

 

batch_03.gif

 

숨겨져 있던 카메라를 발견한 브로디가 렌즈 정면을 뚫어져라 쳐다보며 화면을 반 이상 가린 것입니다.


"오 이런, 오 세상에... 이 녀석아."

 

베테랑이었던 폴 씨가 급격히 당황하자, 이 모습을 뉴스 스튜디오에서 지켜보던 앵커가 폭소를 터트리며 상황을 수습했습니다.


"브로디의 얼굴을 감상하며 날씨 설명을 계속 들어보겠습니다."

 

 

batch_04.jpg

 

폴 씨는 브로디를 곁으로 불러들여 다시 날씨 설명을 이어나갔고, 가까스로 방송을 마칠 수 있었습니다.


그리고 방송을 지켜본 사람들은 "댕댕이 눈을 보며 날씨를 들을 수 있는 참신한 방송" "책상에 놓인 브로디 사진만 봐도 그가 얼마나 녀석을 사랑하는지 알겠다" "다음 방송에서도 볼 수 있길"과 같은 반응을 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