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3 (수)

  • 맑음속초22.9℃
  • 구름조금23.5℃
  • 구름조금철원21.6℃
  • 구름많음동두천23.2℃
  • 구름많음파주22.8℃
  • 구름많음대관령20.2℃
  • 구름많음백령도17.7℃
  • 구름조금북강릉23.0℃
  • 구름많음강릉26.2℃
  • 구름많음동해17.3℃
  • 연무서울23.1℃
  • 연무인천22.1℃
  • 구름많음원주22.7℃
  • 구름많음울릉도22.5℃
  • 박무수원23.0℃
  • 흐림영월21.6℃
  • 흐림충주22.0℃
  • 구름많음서산20.8℃
  • 구름많음울진21.9℃
  • 구름많음청주23.2℃
  • 구름많음대전24.2℃
  • 흐림추풍령23.7℃
  • 구름많음안동24.8℃
  • 구름많음상주25.0℃
  • 흐림포항25.6℃
  • 흐림군산22.6℃
  • 구름많음대구24.9℃
  • 흐림전주24.4℃
  • 흐림울산24.6℃
  • 흐림창원21.8℃
  • 흐림광주22.6℃
  • 박무부산21.2℃
  • 흐림통영20.0℃
  • 흐림목포21.4℃
  • 흐림여수21.3℃
  • 안개흑산도16.5℃
  • 흐림완도20.9℃
  • 흐림고창21.5℃
  • 흐림순천21.6℃
  • 흐림홍성(예)21.4℃
  • 흐림제주20.7℃
  • 흐림고산20.3℃
  • 흐림성산20.2℃
  • 흐림서귀포20.4℃
  • 흐림진주22.2℃
  • 구름많음강화22.0℃
  • 구름조금양평22.9℃
  • 구름많음이천22.9℃
  • 맑음인제23.4℃
  • 구름조금홍천24.0℃
  • 구름많음태백22.7℃
  • 흐림정선군23.2℃
  • 흐림제천22.0℃
  • 흐림보은23.2℃
  • 흐림천안22.9℃
  • 흐림보령20.0℃
  • 흐림부여22.9℃
  • 흐림금산24.0℃
  • 흐림23.8℃
  • 흐림부안22.8℃
  • 흐림임실21.3℃
  • 흐림정읍22.4℃
  • 흐림남원21.9℃
  • 흐림장수23.0℃
  • 흐림고창군21.7℃
  • 흐림영광군21.2℃
  • 흐림김해시23.2℃
  • 흐림순창군21.1℃
  • 흐림북창원24.4℃
  • 흐림양산시23.8℃
  • 흐림보성군21.5℃
  • 흐림강진군21.0℃
  • 흐림장흥20.0℃
  • 흐림해남22.8℃
  • 흐림고흥21.4℃
  • 흐림의령군24.4℃
  • 흐림함양군23.8℃
  • 흐림광양시22.5℃
  • 흐림진도군22.5℃
  • 구름많음봉화24.0℃
  • 구름많음영주24.8℃
  • 구름많음문경25.1℃
  • 구름많음청송군24.2℃
  • 구름많음영덕26.7℃
  • 흐림의성24.7℃
  • 흐림구미24.6℃
  • 흐림영천23.4℃
  • 구름많음경주시25.6℃
  • 구름많음거창24.5℃
  • 흐림합천23.5℃
  • 흐림밀양23.8℃
  • 흐림산청22.9℃
  • 흐림거제22.3℃
  • 흐림남해21.8℃
기상청 제공
생방 중 싸움 난 고양이들과 동공 흔들리는 리포터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리뉴스

생방 중 싸움 난 고양이들과 동공 흔들리는 리포터

 

최근 필리핀의 언론사 리포터 도리스 씨는 자신의 집에서 진행하는 생방송을 위해 모든 준비를 철저하게 끝마친 후 카메라 앞에 섰습니다. 


그런데 잠시 후, 도리스 씨의 동공이 좌우로 크게 흔들리며 안절부절못하기 시작합니다.

 

batch_01.jpg

 

방송을 시작한 지 10초 만에 고양이들이 사고를 쳤습니다.


도리스 씨의 반려묘 벨라와 날라가 무섭게 치고받으며 싸우기 시작한 것이죠.

 

 

batch_02.gif

 

벨라가 무언가에 기분이 상했는지 날라에게 사정없이 냥냥펀치를 날립니다.


날라가 어깨(숄더롤)를 이용해 벨라의 주먹을 흘려보지만, 속사포처럼 쏟아지는 공격에 그만 얼굴을 얻어맞고 말았습니다.

 

 

batch_03.gif

 

날라가 오른발을 크게 휘둘러 벨라의 얼굴을 때리고 나서야 싸움은 교착상태로 들어섰습니다.


당황해 어찌할 줄 모르는 도리스 씨와 아랑곳하지 않고 싸우는 고양이들의 영상은 그대로 전파를 탔고, 이 영상은 페이스북에서 4일 만에 17만 회의 조회 수를 기록하며 큰 인기를 얻고 있습니다.

 

 

batch_04.jpg

 

도리스 씨의 딸 니키 씨는 페이스북을 통해 방송 사고에 대해 다음과 같이 언급했습니다.


"옆방에서 엄마의 생방송을 지켜보고 있었어요. 벨라와 날라가 싸움을 일으켰을 때 당황한 엄마의 표정을 보며 한참 웃느라 눈물을 흘렸어요. 그때만 떠올리면 지금도 웃음이 나요. 크큭."

 

 

batch_05.jpg

 

두 고양이가 원래 사이가 좋지 않으냐는 한 네티즌의 질문에 니키 씨가 대답했습니다.


"원래 벨라와 날라는 서로 핥아주며 꼭 붙어 지내는 아이예요. 다만 그날은 날라가 혼자 있고 싶어 짜증을 좀 냈는데, 날라의 태도에 기분이 상한 벨라가 주먹을 날린 것 같아요. 푸핫핫."

 

 

batch_06.jpg

 

고양이들에 관한 관심이 이어지자 니키 씨가 반려묘들을 소개했습니다.


"우리 집에는 벨라와 날라를 포함해 총 5마리의 고양이가 함께 살고 있어요. 그중 에드워드라는 녀석이 우리 집의 보스입니다. 하하!"

 

 

batch_07.jpg

 

영상을 본 네티즌들은 "2차전은 언제 열리나요?" "에드워드 방어전 때도 중계 부탁합니다" "보다가 너무 웃겨서 울었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고양이들을 볼 때마다 저렇게 뽀송뽀송한 얼굴에 뽀송뽀송한 발로 얻어맞는데 충격이 있을까 궁금했는데요. 벨라에게 맞아보고 싶네요!

 

 

 

출처 : 페이스북 @nikkibigorniaofficial/