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14 (화)

  • 구름많음속초19.3℃
  • 흐림21.7℃
  • 흐림철원21.1℃
  • 구름많음동두천21.2℃
  • 흐림파주21.4℃
  • 흐림대관령14.3℃
  • 구름조금백령도19.2℃
  • 흐림북강릉18.5℃
  • 흐림강릉19.3℃
  • 구름많음동해18.0℃
  • 흐림서울22.4℃
  • 흐림인천21.7℃
  • 흐림원주22.4℃
  • 흐림울릉도17.9℃
  • 흐림수원22.3℃
  • 흐림영월20.6℃
  • 구름많음충주21.7℃
  • 구름조금서산20.6℃
  • 흐림울진19.0℃
  • 비청주21.1℃
  • 비대전20.4℃
  • 흐림추풍령18.3℃
  • 맑음안동20.2℃
  • 구름많음상주19.8℃
  • 맑음포항20.0℃
  • 흐림군산19.8℃
  • 흐림대구20.2℃
  • 비전주19.8℃
  • 흐림울산19.9℃
  • 비창원18.9℃
  • 흐림광주19.9℃
  • 흐림부산19.4℃
  • 흐림통영20.0℃
  • 구름많음목포19.3℃
  • 흐림여수21.4℃
  • 흐림흑산도19.0℃
  • 흐림완도19.5℃
  • 흐림고창19.8℃
  • 구름많음순천20.0℃
  • 흐림홍성(예)21.0℃
  • 흐림제주21.5℃
  • 흐림고산20.5℃
  • 흐림성산20.8℃
  • 흐림서귀포22.1℃
  • 구름많음진주19.6℃
  • 흐림강화21.7℃
  • 흐림양평22.3℃
  • 구름조금이천21.6℃
  • 흐림인제19.2℃
  • 흐림홍천21.5℃
  • 흐림태백15.2℃
  • 흐림정선군19.4℃
  • 흐림제천20.5℃
  • 흐림보은19.6℃
  • 구름조금천안20.8℃
  • 흐림보령20.4℃
  • 흐림부여20.2℃
  • 흐림금산19.1℃
  • 흐림19.8℃
  • 흐림부안20.1℃
  • 흐림임실19.2℃
  • 흐림정읍19.9℃
  • 구름많음남원19.5℃
  • 흐림장수18.8℃
  • 흐림고창군19.7℃
  • 흐림영광군20.3℃
  • 흐림김해시20.4℃
  • 흐림순창군19.8℃
  • 흐림북창원19.5℃
  • 흐림양산시20.3℃
  • 흐림보성군21.4℃
  • 구름많음강진군19.9℃
  • 흐림장흥19.4℃
  • 흐림해남19.2℃
  • 흐림고흥20.3℃
  • 구름많음의령군19.8℃
  • 흐림함양군19.4℃
  • 흐림광양시20.1℃
  • 흐림진도군19.2℃
  • 구름많음봉화18.6℃
  • 맑음영주20.0℃
  • 맑음문경19.1℃
  • 구름조금청송군19.9℃
  • 구름조금영덕18.9℃
  • 구름조금의성20.6℃
  • 흐림구미20.3℃
  • 구름조금영천19.8℃
  • 구름많음경주시19.9℃
  • 흐림거창18.6℃
  • 흐림합천19.1℃
  • 흐림밀양19.8℃
  • 구름많음산청19.2℃
  • 흐림거제19.4℃
  • 흐림남해19.9℃
기상청 제공
베트맨의 숙적 '투페이스'를 닮은 고양이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리뉴스

베트맨의 숙적 '투페이스'를 닮은 고양이

 

DC 코믹스의 '베트맨'에는 두 개의 얼굴을 가진 '투 페이스'라는 악당이 나옵니다. 그런데 태국에 투 페이스처럼 두 개의 얼굴을 가진 고양이가 있습니다.


바로 고양이, 캣입니다.

 

batch_01.jpg

 

생후 1년 9개월인 캣은 태어날 때부터 얼굴 중앙에 뚜렷한 경계선을 가지고 태어났습니다. 한쪽은 스코티시 폴드, 다른 한쪽은 페르시안 고양이인 투페이스였죠!


몇몇 사람들은 캣을 보며 유전적인 질병이 아닌가 걱정하지만, 캣과 같은 투 페이스는 아주 드물지만 종종 일어날 수 있는 자연현상입니다.

 

 

batch_02.jpg

 

고양이에게 '고양이(캣)'라는 이름을 지어준 집사 이브 씨는 너무나 솔직한 이름이 미안했던지, 녀석에게 특별한 별명을 지어주었습니다.


"하비 덴트(투 페이스의 본명)요. 외모도 외모지만 성격도 닮았거든요."

 

 

batch_03.jpg

 

투 페이스는 정의로운 검사 출신으로 하비 덴트의 온화한 성품과 투 페이스의 잔인한 성품을 둘 다 가지고 있는 악당이죠.


캣 역시 마찬가지입니다.


녀석은 좋아하는 사람에게 얼굴을 비비거나 꾹꾹이를 시전하지만, 휴지를 보면 발톱을 빼들고 갈기갈기 찢어버립니다.

 

 

batch_04.jpg

 

이브 씨는 휴지를 캣으로부터 지키기 위해 화장실을 닫아놓고 여분의 휴지는 선반 안에 넣어놓지만, 가끔 화장실 문이 덜 닫히는 실수를 하기도 합니다.


그리고 그 한 번의 실수는 대참사로 이어지죠!


이브 씨가 웃으며 말했습니다.


"우리 집은 휴지가 부족해요. 항상요."

 

 

batch_05.jpg

 

그녀는 만약 캣이 말을 할 수 있다면 이렇게 말했을 거라고 짐작했습니다. 


"녀석이 말을 할 수 있다면, 저나 자신을 예뻐하는 사람들에게 이렇게 말했을 거예요. '이봐, 휴지 내놔. 아니면 나의 무서운 면을 보게 될 거야'라고 말이죠."

 

 

출처 : 인스타그램 @miaow_maew/ , 인스타그램 @miaow_maew/