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1 (화)

  • 흐림속초22.8℃
  • 비24.0℃
  • 흐림철원23.4℃
  • 흐림동두천22.5℃
  • 흐림파주22.1℃
  • 구름많음대관령22.7℃
  • 안개백령도22.2℃
  • 안개북강릉22.4℃
  • 구름많음강릉23.1℃
  • 흐림동해22.2℃
  • 비서울22.6℃
  • 비인천22.6℃
  • 흐림원주25.7℃
  • 안개울릉도23.3℃
  • 박무수원25.1℃
  • 구름많음영월26.0℃
  • 구름많음충주24.5℃
  • 흐림서산24.3℃
  • 구름조금울진22.8℃
  • 흐림청주25.8℃
  • 흐림대전25.4℃
  • 구름많음추풍령22.7℃
  • 흐림안동23.7℃
  • 흐림상주23.7℃
  • 구름조금포항25.6℃
  • 흐림군산24.6℃
  • 박무대구25.1℃
  • 흐림전주25.9℃
  • 구름조금울산26.7℃
  • 구름조금창원26.3℃
  • 흐림광주25.8℃
  • 구름조금부산25.7℃
  • 구름조금통영26.4℃
  • 흐림목포26.5℃
  • 박무여수25.1℃
  • 안개흑산도24.2℃
  • 구름많음완도27.7℃
  • 구름조금고창26.7℃
  • 구름조금순천25.2℃
  • 흐림홍성(예)25.7℃
  • 구름많음제주29.7℃
  • 흐림고산27.0℃
  • 구름조금성산26.9℃
  • 박무서귀포26.4℃
  • 구름조금진주26.0℃
  • 흐림강화21.9℃
  • 흐림양평22.5℃
  • 구름많음이천25.3℃
  • 구름많음인제24.5℃
  • 흐림홍천25.2℃
  • 흐림태백23.5℃
  • 구름많음정선군25.3℃
  • 구름조금제천24.8℃
  • 구름많음보은23.2℃
  • 흐림천안24.8℃
  • 흐림보령25.4℃
  • 흐림부여24.4℃
  • 구름많음금산24.3℃
  • 흐림25.5℃
  • 흐림부안26.1℃
  • 구름조금임실24.9℃
  • 흐림정읍26.4℃
  • 구름많음남원26.5℃
  • 구름많음장수25.1℃
  • 구름많음고창군26.0℃
  • 맑음영광군26.2℃
  • 구름조금김해시26.7℃
  • 구름많음순창군25.8℃
  • 구름조금북창원26.6℃
  • 구름조금양산시25.5℃
  • 구름많음보성군26.7℃
  • 구름많음강진군26.8℃
  • 구름많음장흥26.1℃
  • 흐림해남27.2℃
  • 구름많음고흥26.3℃
  • 구름조금의령군26.9℃
  • 구름많음함양군22.5℃
  • 구름조금광양시24.8℃
  • 흐림진도군27.2℃
  • 흐림봉화23.6℃
  • 구름많음영주22.9℃
  • 구름많음문경23.4℃
  • 구름많음청송군22.4℃
  • 구름많음영덕25.2℃
  • 구름많음의성23.1℃
  • 구름많음구미23.3℃
  • 구름많음영천26.6℃
  • 구름조금경주시25.1℃
  • 구름많음거창22.8℃
  • 구름조금합천25.9℃
  • 구름많음밀양26.7℃
  • 구름조금산청23.5℃
  • 구름조금거제26.3℃
  • 구름조금남해26.2℃
기상청 제공
심장에 해로운 살인마 고양이들 모음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리뉴스

심장에 해로운 살인마 고양이들 모음

 

미국 최대 소셜 커뮤니티 레딧에는 '살인마 고양이'라는 게시판이 있습니다. 바로 고양이들의 무시무시한 발톱을 올리는 곳인데요. 14만 명의 집사들이 활동하는 이곳엔 악명 높은 고양이들의 발톱 사진과 소름 돋는 제보가 끊임없이 올라오고 있습니다. 


무시무시한 킬러 고양이들을 소개합니다!



01. 머리가 부들부들, 발톱이 뿅

 

batch_01.gif

 

비겁한 집사가 손가락 다섯 개로 공격하자, 결국 아기 고양이가 수적 열세에 무기를 빼 들었어요!



02. 이건 함정이야


batch_02.jpg

 

뽀송뽀송한 머리털, 포도 같은 눈망울, 꽃봉오리 같은 귀. 그리고 날카로운 발톱을 가진 암살자예요. 팔을 여러 번 긁혔다고요!



03. 주먹밥

 

batch_03.jpg

 

잠깐만요. 이건 주먹밥에 밥풀 묻은 거잖아요.



04. 목숨이 위험해!

 

batch_04.jpg

 

우리 집 고양이가 제 목숨을 노리고 있어요. 누군가 제 글을 본다면 제 가족에게 사랑한다고 말해주세요.



05. 거기까지, 거기까지 해라 

 

batch_05.jpg

 

쓰다듬으려고 했을 뿐인데...



06. 인질범

 

batch_06.jpg

 

우리 집 고양이가 남자친구를 인질로 잡고 있어요. 맘대로 해!



07. 널 지켜보고 있어

 

batch_07.jpg

 

언젠가부터 뒤통수가 싸늘합니다. 제 목덜미를 노리는 녀석이 있거든요.



08. 너 왜 무기를 들고 다니니

 

batch_08.jpg

 

아무래도 제 고양이가 벙어리장갑 아래 무기를 숨긴 것 같아요. 상담을 해보아야 할까요. 녀석의 엄마로서 고민이 큽니다.



09. 벗고 가라, 양말

 

batch_09.jpg

 

성한 양말이 없어요. 이것도 어제 산 거라고요.



10. 쿠키 도둑

 

batch_10.jpg

 

홍차와 쿠키를 마시다 강도를 만났습니다. 가만히 있는 게 최선책이겠죠?



일이고 뭐고. 오늘따라 고양이와 낮잠 자고 싶은 하루.


글 제임수

사진 Bored Panda, Reddi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