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3 (수)

  • 맑음속초-4.1℃
  • 맑음-3.7℃
  • 맑음철원-5.3℃
  • 맑음동두천-2.3℃
  • 맑음파주-2.8℃
  • 맑음대관령-14.1℃
  • 맑음백령도0.4℃
  • 맑음북강릉-3.1℃
  • 맑음강릉-2.5℃
  • 구름조금동해-1.2℃
  • 맑음서울0.8℃
  • 맑음인천1.5℃
  • 맑음원주-0.8℃
  • 구름조금울릉도-1.3℃
  • 맑음수원-1.0℃
  • 맑음영월-1.1℃
  • 맑음충주-2.0℃
  • 맑음서산-1.5℃
  • 구름많음울진-1.9℃
  • 맑음청주1.1℃
  • 맑음대전0.0℃
  • 맑음추풍령-3.5℃
  • 흐림안동-2.3℃
  • 맑음상주-2.1℃
  • 구름많음포항1.3℃
  • 맑음군산0.8℃
  • 맑음대구1.0℃
  • 맑음전주1.1℃
  • 구름많음울산0.7℃
  • 맑음창원1.9℃
  • 맑음광주1.1℃
  • 맑음부산2.2℃
  • 맑음통영2.7℃
  • 맑음목포1.3℃
  • 맑음여수4.6℃
  • 맑음흑산도2.9℃
  • 맑음완도2.2℃
  • 맑음고창-1.2℃
  • 맑음순천-1.9℃
  • 맑음홍성(예)-1.5℃
  • 구름많음제주5.3℃
  • 맑음고산4.8℃
  • 구름조금성산4.5℃
  • 맑음서귀포5.9℃
  • 맑음진주-1.3℃
  • 맑음강화0.1℃
  • 맑음양평-1.3℃
  • 맑음이천-2.0℃
  • 맑음인제-4.5℃
  • 맑음홍천-2.4℃
  • 맑음태백-5.3℃
  • 맑음정선군-6.6℃
  • 맑음제천-3.9℃
  • 맑음보은-3.0℃
  • 맑음천안-1.9℃
  • 맑음보령-0.2℃
  • 맑음부여-1.6℃
  • 맑음금산-2.5℃
  • 맑음0.0℃
  • 맑음부안0.2℃
  • 맑음임실-2.1℃
  • 맑음정읍-0.7℃
  • 맑음남원-1.8℃
  • 맑음장수-3.0℃
  • 맑음고창군-1.2℃
  • 맑음영광군-1.3℃
  • 맑음김해시1.2℃
  • 맑음순창군-0.6℃
  • 맑음북창원2.3℃
  • 맑음양산시1.3℃
  • 맑음보성군1.4℃
  • 맑음강진군0.0℃
  • 맑음장흥-0.4℃
  • 맑음해남-1.9℃
  • 맑음고흥-0.7℃
  • 맑음의령군-0.4℃
  • 맑음함양군-2.9℃
  • 맑음광양시2.9℃
  • 맑음진도군1.0℃
  • 구름조금봉화-2.5℃
  • 구름많음영주0.0℃
  • 맑음문경-1.5℃
  • 맑음청송군-2.8℃
  • 구름많음영덕-1.6℃
  • 맑음의성-2.3℃
  • 맑음구미-0.8℃
  • 맑음영천-0.2℃
  • 맑음경주시0.8℃
  • 맑음거창-2.1℃
  • 맑음합천-1.2℃
  • 구름많음밀양1.2℃
  • 맑음산청-1.6℃
  • 맑음거제2.0℃
  • 맑음남해1.9℃
기상청 제공
기습을 즐기는 비겁한 냥아치들, 너네 왜 그럼?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습을 즐기는 비겁한 냥아치들, 너네 왜 그럼?

 

기사를 쓰는 꼬리스토리 등 뒤로 미세한 공기 흐름의 변화가 느껴집니다. 바로 냥기척이죠. 홱 하고 뒤돌아보면 역시나 어설픈 고양이 한 마리가 쇼핑백 뒤로 숨더니 고개만 빼꼼 내밉니다.


몰래 덤비는 이 야비한 녀석. 정면으로 덤벼라!


batch_01.jpg

 

하지만 코스키 박사의 말에 따르면, 고양이들은 앞으로도 여러분의 뒤통수를 호시탐탐 노릴 것으로 보입니다. 바로 여러분 눈에 띄지 않고 등 뒤로 접근할 때마다 엄청난 희열을 느끼는 냥아치 본능 때문입니다.


"고양이는 생존율을 높이기 위해 포식자와 사냥감의 눈에 띄지 않는 방향으로 진화해 왔습니다."


집사의 등 뒤에 몰래 접근해야 행복을 느끼는 게 이 종족의 특징이죠.

 

 

batch_02.jpg

 

그런데 코스키 박사는 종종 초보 집사들이 사냥 본능을 잘못 오해할 때가 종종 있다며 주의사항과 그 이유를 언급했습니다.


"배부른 고양이가 행복할 거라고 확신한다면 착각입니다. 고양이의 생존 본능은 배불리 먹는 것만으로 해결되지 않습니다."


고양이의 생존 본능의 최종 목적지는 성공적인 사냥이지만, 이를 위해 본능을 사용해야 만족감을 느끼도록 프로그래밍 되었기 때문입니다.

 

 

batch_03.jpg

 

즉, 아무리 배불러도 본능을 사용하지 않았다면 행복하지 않다는 것이죠. 따라서 코스키 박사는 행복 고양이의 조건은 생존 본능을 얼마나 마음껏 표출하느냐에 따라 달렸다고 말합니다.


고양이들의 생존 본능을 해결하는 데 돕는 용품은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포식자로부터 냄새를 숨길 수 있는 화장실, 포식자로부터 몸을 안전히 숨길 수 있는 집. 그리고 사냥 성공률을 높일 날카로운 발톱을 위한 스크래처 등입니다.


하지만 그 무엇보다 가장 중요한 것이 있습니다. 바로 사냥 훈련 그 자체이죠!

 

 

batch_04.jpg

 

몸을 숨길 장소, 냄새를 숨길 화장실, 사냥 성공률을 높일 스크래처가 있다 하더라도 정작 사냥을 연습할 파트너가 없다면 엄청난 스트레스를 받게 됩니다. 즉, 불행한 고양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코스키 박사는 최소한 하루 15분씩 2번 이상은 놀아줘야 고양이가 행복할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물론, 지금까지 언급한 다양한 욕구도 함께 충족시켜준다는 전제 하에 말이죠. 결국, 고양이들의 행복은 집사에게 달려있습니다.

 

 

비겁한 냥이들의 행복을 위해

등짝 한번 내어주고 거하게 놀아줍시다!


글 제임수

사진 Bored Panda

 

 

  기사를 쓰는 꼬리스토리 등 뒤로 미세한 공기 흐름의 변화가 느껴집니다. 바로 냥기척이죠. 홱 하고 뒤돌아보면 역시나 어설픈 고양이 한 마리가 쇼핑백 뒤로 숨더니 고개만 빼꼼 내밉니다. 몰래 덤비는 이 야비한 녀석. 정면으로 덤벼라!   하지만 코스키 박사의 말에 따르면, 고양이들은 앞으로도 여러분의 뒤통수를 호시탐탐 노릴 것으로 보입니다. 바로 여러분 눈에 띄지 않고 등 뒤로 접근할 때마다 엄청난 희열을 느끼는 냥아치 본능 때문입니다. "고양이는 생존율을 높이기 위해 포식자와 사냥감의 눈에 띄지 않는 방향으로 진화해 왔습니다." 집사의 등 뒤에 몰래 접근해야 행복을 느끼는 게 이 종족의 특징이죠.       그런데 코스키 박사는 종종 초보 집사들이 사냥 본능을 잘못 오해할 때가 종종 있다며 주의사항과 그 이유를 언급했습니다. "배부른 고양이가 행복할 거라고 확신한다면 착각입니다. 고양이의 생존 본능은 배불리 먹는 것만으로 해결되지 않습니다." 고양이의 생존 본능의 최종 목적지는 성공적인 사냥이지만, 이를 위해 본능을 사용해야 만족감을 느끼도록 프로그래밍 되었기 때문입니다.       즉, 아무리 배불러도 본능을 사용하지 않았다면 행복하지 않다는 것이죠. 따라서 코스키 박사는 행복 고양이의 조건은 생존 본능을 얼마나 마음껏 표출하느냐에 따라 달렸다고 말합니다. 고양이들의 생존 본능을 해결하는 데 돕는 용품은 여러 가지가 있습니다. 포식자로부터 냄새를 숨길 수 있는 화장실, 포식자로부터 몸을 안전히 숨길 수 있는 집. 그리고 사냥 성공률을 높일 날카로운 발톱을 위한 스크래처 등입니다. 하지만 그 무엇보다 가장 중요한 것이 있습니다. 바로 사냥 훈련 그 자체이죠!       몸을 숨길 장소, 냄새를 숨길 화장실, 사냥 성공률을 높일 스크래처가 있다 하더라도 정작 사냥을 연습할 파트너가 없다면 엄청난 스트레스를 받게 됩니다. 즉, 불행한 고양이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코스키 박사는 최소한 하루 15분씩 2번 이상은 놀아줘야 고양이가 행복할 수 있다고 주장했습니다. 물론, 지금까지 언급한 다양한 욕구도 함께 충족시켜준다는 전제 하에 말이죠. 결국, 고양이들의 행복은 집사에게 달려있습니다.     비겁한 냥이들의 행복을 위해 등짝 한번 내어주고 거하게 놀아줍시다! 글 제임수 사진 Bored Pand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