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7 (수)

기상청 제공
'후방 주의' 집사들이 전하는 고양이 뒷담화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리뉴스

'후방 주의' 집사들이 전하는 고양이 뒷담화

 

지금부터 고양이 욕을 할 겁니다(소곤소곤) 


혹 고양이를 키우는 집사분들은 뒤돌아 고양이가 없는지 미리 확인 해주시길 바랍니다. 댕댕이를 키우는 분들은 다 같이 모여 즐겁게 보시면 됩니다. 표정 관리 잊지 마시고요...!



01. 안 된다는데요

 

batch_01.jpg

 

집 배수관이 고장 나서 수리공에게 수리 좀 해달라고 부탁했어요. 그런데 문 앞에 이런 쪽지가 놓여있더군요. 


'검은 고양이가 안 된다는데요.'



02. 자존심 강한 두 천재

 

batch_02.jpg

 

부엌 테이블에 올라온 녀석에게 내려가라고 소리를 질렀더니.


'이정도로 합의 봅시다.'



03. 집에 악령이 들렸나 봐요

 

batch_03.jpg

 

누가 목을 자꾸 조르는 것 같구. 숨이 안 쉬어지구. 자꾸 악몽을 꿉니다. 귀신이라도 들린 걸까요?


'어? 아직도 숨을 쉬네. 다시 졸라야게따.'



04. 나 지금 예민하다구

 

batch_04.jpg

 

녀석이 너무 뚱뚱한 것 같아 사료를 줄였더니 너무 예민해진 것 같아요.


'집사, 너 요즘 마음에 안 드네.'



05. 도저언

 

batch_05.jpg

 

혹 고양이가 위에 앉을까 봐 케이크는 여기에 올려놓고 갑니다.


'내가 산을 오르는 이유는 거기에 산이 있기 때문'



06. 부비 트랩

 

batch_06.jpg

 

마지막 퍼즐은 녀석이 가지고 있네요. 아무래도 내일이나 되서야 완성될 것 같군요. 저 퍼즐은 빼낼 수 없어요 왜냐하면...


'퍼즐 위에 수염 한 가닥 올려놓아따.'



07. 집사의 착각

 

batch_07.jpg

 

이어폰을 콩나물로 만들어버렸길래 혼냈습니다. 그런데 녀석이 오히려 자랑스러워하는 것 같아요. 혹시 칭찬하는 거로 착각하는 건가요?


'아뇨. 혼나는 거 알고 있어요. 그래서 더 자랑스러운 거예요.'



08. 그만 물어봐주세요

 

batch_08.jpg

 

고양이 낀 거 아닙니다. 감사합니다.



09. 내 샐러드가 어디 갔지

 

batch_09.jpg

 

내 샐러드가 어디 갔냐고 이 냥아치야(소곤소곤)


'사실 이럴줄 알고 하나 더 사왔습니다.'



10. 아 하지 말라고

 

batch_10.jpg

 

남편이 괴로워하는 소리가 들리길래 달려와봤더니.


'사진 찍은 와이프도 공범이에요.'



11. 가까이 오지 마!

 

batch_11.jpg

 

오늘 만큼은 온전한 한 끼를 먹고 싶었습니다.


'성수를 담았어. 움직이지 않는 게 좋을 거야.'



12. 소름 끼치게 해서 미안해

 

batch_12.jpg

 

이유도 모른 채 페이스북 친구에게 차단당했습니다.


'이제 이유를 알았습니다.'



여러분, 뒤에 누구세요?


글 제임수

사진 Bored Panda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금부터 고양이 욕을 할 겁니다(소곤소곤)  혹 고양이를 키우는 집사분들은 뒤돌아 고양이가 없는지 미리 확인 해주시길 바랍니다. 댕댕이를 키우는 분들은 다 같이 모여 즐겁게 보시면 됩니다. 표정 관리 잊지 마시고요...! 01. 안 된다는데요     집 배수관이 고장 나서 수리공에게 수리 좀 해달라고 부탁했어요. 그런데 문 앞에 이런 쪽지가 놓여있더군요.  '검은 고양이가 안 된다는데요.' 02. 자존심 강한 두 천재     부엌 테이블에 올라온 녀석에게 내려가라고 소리를 질렀더니. '이정도로 합의 봅시다.' 03. 집에 악령이 들렸나 봐요     누가 목을 자꾸 조르는 것 같구. 숨이 안 쉬어지구. 자꾸 악몽을 꿉니다. 귀신이라도 들린 걸까요? '어? 아직도 숨을 쉬네. 다시 졸라야게따.' 04. 나 지금 예민하다구     녀석이 너무 뚱뚱한 것 같아 사료를 줄였더니 너무 예민해진 것 같아요. '집사, 너 요즘 마음에 안 드네.' 05. 도저언     혹 고양이가 위에 앉을까 봐 케이크는 여기에 올려놓고 갑니다. '내가 산을 오르는 이유는 거기에 산이 있기 때문' 06. 부비 트랩     마지막 퍼즐은 녀석이 가지고 있네요. 아무래도 내일이나 되서야 완성될 것 같군요. 저 퍼즐은 빼낼 수 없어요 왜냐하면... '퍼즐 위에 수염 한 가닥 올려놓아따.' 07. 집사의 착각     이어폰을 콩나물로 만들어버렸길래 혼냈습니다. 그런데 녀석이 오히려 자랑스러워하는 것 같아요. 혹시 칭찬하는 거로 착각하는 건가요? '아뇨. 혼나는 거 알고 있어요. 그래서 더 자랑스러운 거예요.' 08. 그만 물어봐주세요     고양이 낀 거 아닙니다. 감사합니다. 09. 내 샐러드가 어디 갔지     내 샐러드가 어디 갔냐고 이 냥아치야(소곤소곤) '사실 이럴줄 알고 하나 더 사왔습니다.' 10. 아 하지 말라고     남편이 괴로워하는 소리가 들리길래 달려와봤더니. '사진 찍은 와이프도 공범이에요.' 11. 가까이 오지 마!     오늘 만큼은 온전한 한 끼를 먹고 싶었습니다. '성수를 담았어. 움직이지 않는 게 좋을 거야.' 12. 소름 끼치게 해서 미안해     이유도 모른 채 페이스북 친구에게 차단당했습니다. '이제 이유를 알았습니다.' 여러분, 뒤에 누구세요? 글 제임수 사진 Bored Panda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