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22 (금)

기상청 제공
벌건 대낮에 '묻지마 애교'로 연행되는 황설탕 씨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벌건 대낮에 '묻지마 애교'로 연행되는 황설탕 씨

 

*황설탕의 한 마디: 차카게 살자




ㅣ 차카게 살자

 

batch_01.jpg

 

지난 5일, 일주일간 집에 갇혀있던 황설탕 씨가 출소했다.



ㅣ 지나간 과거

 

batch_02.jpg

 

황 씨가 오랜만에 산책을 나선 건 코로나 탓도 있지만, 진짜 이유는 바로 그의 무자비한 과거 때문.



ㅣ 나 황설탕이야

 

batch_03.jpg

 

황 씨는 지금까지 산책 중 만난 12명의 주민들에게 묻지마 애교를 부린 이 동네 귀염둥이다.


바꿔 말하면, 그는 12범이다.



ㅣ 황설탕이 또

 

batch_04.jpg

 

착하게 살기로 결심했건만, 상쾌한 공기에 취한 황 씨는 이번에도 공원에서 만난 오빠에게 달려들어 꼬리를 마구 흔들다 연행되었다. 응. 이제 13범.



ㅣ 거참 미안합니다 미안해요

 

batch_05.jpg

 

결국, 황 씨는 산책 40분 만에 집안에 구금되었다. 휴지로 화풀이하는 황 씨.


아무래도 올바른 시민이란 무엇인지 가르침이 필요해 보인다.



ㅣ 다시 태어난 황 씨

 

batch_06.jpg

 

카라가 주관하는 반려견 시민학교에 입학한 황 씨는 3주 만에 뛰어난 성적으로 6기 졸업생이 되었다.


매너 남으로 다시 태어난 황 씨의 새로운 행보가 기대된다.



ㅣ 선서

 

batch_07.jpg

 

나 황설탕은 앞으로 아무에게나 막 꼬리를 흔들고, 만져달라고 막 조르고, 막 여기저기 까불고. 암튼 그렇지 않을 것을 다짐합니다.라고 분명 말했다.


초롱초롱한 눈망울을 보니 굳게 다짐한 것이 틀림없으리라.



ㅣ 산책 나갈까?

 

batch_08.gif

 

산책 나가자는 말에 순간 감정이 복받친 6기 수료생.



ㅣ 그래. 자유가 최고지

 

batch_09.jpg

 

반려견 시민학교 명예 졸업생 황설탕 씨가 차분하게 잔디 위를 걷고 있다.


그래. 이대로만 행동해다오.

 

 

batch_10.jpg

 

게 섰거라.


황설탕 씨가 말을 듣지 않는다.



ㅣ 황설탕이 또


batch_11.jpg

 

비록 황 씨는 14범이 되었지만, 새로운 친구와 인사를 나눈 것에 매우 흡족하다.


아무래도 그의 묻지마 사랑은 아무도 말릴 수 없는듯하다.

 

 

batch_12.jpg

 

황설탕 씨에게 반한 분은 아래 '황설탕의 인스타그램(@my__sugarrush)'으로 놀러 오세요!

 

주소: https://www.instagram.com/my__sugarrush/

 

편집 제임수

사진 황설탕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황설탕의 한 마디: 차카게 살자 ㅣ 차카게 살자     지난 5일, 일주일간 집에 갇혀있던 황설탕 씨가 출소했다. ㅣ 지나간 과거     황 씨가 오랜만에 산책을 나선 건 코로나 탓도 있지만, 진짜 이유는 바로 그의 무자비한 과거 때문. ㅣ 나 황설탕이야     황 씨는 지금까지 산책 중 만난 12명의 주민들에게 묻지마 애교를 부린 이 동네 귀염둥이다. 바꿔 말하면, 그는 12범이다. ㅣ 황설탕이 또     착하게 살기로 결심했건만, 상쾌한 공기에 취한 황 씨는 이번에도 공원에서 만난 오빠에게 달려들어 꼬리를 마구 흔들다 연행되었다. 응. 이제 13범. ㅣ 거참 미안합니다 미안해요     결국, 황 씨는 산책 40분 만에 집안에 구금되었다. 휴지로 화풀이하는 황 씨. 아무래도 올바른 시민이란 무엇인지 가르침이 필요해 보인다. ㅣ 다시 태어난 황 씨     카라가 주관하는 반려견 시민학교에 입학한 황 씨는 3주 만에 뛰어난 성적으로 6기 졸업생이 되었다. 매너 남으로 다시 태어난 황 씨의 새로운 행보가 기대된다. ㅣ 선서     나 황설탕은 앞으로 아무에게나 막 꼬리를 흔들고, 만져달라고 막 조르고, 막 여기저기 까불고. 암튼 그렇지 않을 것을 다짐합니다.라고 분명 말했다. 초롱초롱한 눈망울을 보니 굳게 다짐한 것이 틀림없으리라. ㅣ 산책 나갈까?     산책 나가자는 말에 순간 감정이 복받친 6기 수료생. ㅣ 그래. 자유가 최고지     반려견 시민학교 명예 졸업생 황설탕 씨가 차분하게 잔디 위를 걷고 있다. 그래. 이대로만 행동해다오.       게 섰거라. 황설탕 씨가 말을 듣지 않는다. ㅣ 황설탕이 또   비록 황 씨는 14범이 되었지만, 새로운 친구와 인사를 나눈 것에 매우 흡족하다. 아무래도 그의 묻지마 사랑은 아무도 말릴 수 없는듯하다.       황설탕 씨에게 반한 분은 아래 '황설탕의 인스타그램(@my__sugarrush)'으로 놀러 오세요!   주소: https://www.instagram.com/my__sugarrush/   편집 제임수 사진 황설탕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황설탕 씨의 인스타그램 , https://www.instagram.com/my__sugarrus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