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8 (일)

  • 맑음속초9.4℃
  • 구름많음8.2℃
  • 구름많음철원9.1℃
  • 흐림동두천10.2℃
  • 구름많음파주9.3℃
  • 맑음대관령8.6℃
  • 흐림백령도7.1℃
  • 맑음북강릉9.8℃
  • 맑음강릉12.0℃
  • 맑음동해10.8℃
  • 흐림서울9.0℃
  • 흐림인천8.5℃
  • 구름조금원주11.5℃
  • 구름조금울릉도10.1℃
  • 흐림수원8.4℃
  • 구름많음영월10.9℃
  • 구름많음충주10.5℃
  • 흐림서산10.8℃
  • 맑음울진11.1℃
  • 흐림청주9.2℃
  • 흐림대전10.5℃
  • 구름많음추풍령7.8℃
  • 구름많음안동9.3℃
  • 구름많음상주8.1℃
  • 구름많음포항11.7℃
  • 구름많음군산10.3℃
  • 흐림대구10.2℃
  • 흐림전주10.3℃
  • 구름많음울산11.2℃
  • 구름많음창원9.8℃
  • 흐림광주10.7℃
  • 흐림부산13.2℃
  • 흐림통영10.9℃
  • 흐림목포11.0℃
  • 흐림여수8.6℃
  • 흐림흑산도8.3℃
  • 흐림완도9.8℃
  • 흐림고창10.8℃
  • 구름많음순천11.4℃
  • 구름많음홍성(예)10.3℃
  • 흐림제주16.3℃
  • 흐림고산16.4℃
  • 구름많음성산14.2℃
  • 흐림서귀포15.1℃
  • 구름많음진주10.6℃
  • 구름많음강화9.1℃
  • 구름많음양평9.2℃
  • 구름많음이천8.6℃
  • 구름조금인제9.3℃
  • 맑음홍천10.4℃
  • 맑음태백12.3℃
  • 맑음정선군10.7℃
  • 맑음제천9.9℃
  • 구름많음보은10.2℃
  • 흐림천안8.8℃
  • 구름많음보령13.0℃
  • 흐림부여10.4℃
  • 흐림금산8.9℃
  • 구름많음9.3℃
  • 구름많음부안10.6℃
  • 흐림임실10.5℃
  • 흐림정읍8.6℃
  • 흐림남원11.4℃
  • 흐림장수11.1℃
  • 흐림고창군9.3℃
  • 흐림영광군11.3℃
  • 구름많음김해시10.9℃
  • 흐림순창군10.3℃
  • 구름많음북창원11.8℃
  • 구름많음양산시14.8℃
  • 흐림보성군10.9℃
  • 흐림강진군10.1℃
  • 흐림장흥10.8℃
  • 흐림해남9.9℃
  • 흐림고흥9.0℃
  • 흐림의령군10.1℃
  • 흐림함양군8.4℃
  • 흐림광양시11.6℃
  • 흐림진도군11.5℃
  • 맑음봉화7.8℃
  • 구름조금영주8.5℃
  • 구름조금문경8.5℃
  • 구름많음청송군11.6℃
  • 맑음영덕13.2℃
  • 구름많음의성9.9℃
  • 흐림구미7.4℃
  • 구름많음영천11.3℃
  • 구름많음경주시12.6℃
  • 흐림거창7.0℃
  • 구름많음합천9.7℃
  • 구름많음밀양10.3℃
  • 흐림산청10.2℃
  • 흐림거제11.8℃
  • 흐림남해8.3℃
기상청 제공
1년에 7살? No! 반려견의 '진짜 나이'는 몇 살인가요?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리 에세이

1년에 7살? No! 반려견의 '진짜 나이'는 몇 살인가요?


'인간에게 1년은 개에게 7년과 같다'라는 말은 그동안 너무나 당연한 상식처럼 받아들여져 왔습니다. 그래서 개의 신체 나이를 계산할 땐 단순히 7을 곱하곤 했는데요.


수의사 헌터 핀 씨는 그것은 잘못된 정보라고 말합니다.

 

batch_01.jpg

 

"첫 1년은 개에게 31살입니다."


생각지 못한 그의 말에 사람들의 두 눈이 휘둥그레지는 동안, 그가 다음 말을 이어 나갑니다.

 

 

batch_02.jpg

 

"인간의 2년은 개에게 49살, 7년은 62살, 8년은 64살입니다."


즉, 강아지의 신체 나이는 매년 7살씩 일정하게 늙어가는 게 아니라, 초반에 급격하게 성장 후 뒤로 갈수록 천천히 늙어간다는 주장이죠.

 

 

batch_03.jpg

 

생후 1년이 된 강아지가 7살이 아닌 31살이라는 그의 주장은 조금 충격적일 수 있지만, 생후 8년된 개의 기준으로 비교해 보면 56살과 64살로 그 격차가 급격히 줄어듭니다.


8살 이후로 매년 2살씩 먹는다고 가정한다면, 생후 18년 된 개의 나이는 126살과 84살입니다. 오늘날 댕댕이들이 18살 전후로 산다는 것을 고려하면, 오히려 헌터 핀 씨의 계산법이 더 현실성 있어 보이기도 합니다.

 

 

batch_04.jpg

 

헌터 핀 씨는 이러한 게시물을 올리게 된 이유를 '자신의 반려견을 제대로 돌보려면 제대로 된 나이를 알고 있어야 하기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보호자들은 생후 5년 된 자신의 개가 35살이라고 믿지만, 실제론 50살이 넘는 나이입니다. 슬슬 보살핌이 필요한 나이이죠." 

 

 

batch_05.jpg

 

당연히 충격적인 주장이 담긴 그의 게시물은 며칠 만에 4백만 조회 수를 기록할 만큼 폭발적인 관심을 끌며, 열띤 토론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네티즌들은 '7씩 나이를 곱하는 계산법은 노령견일수록 이상했다'라며 헌터 핀 씨의 주장에 동의하기도 했지만, '품종과 크기에 따라 계산법이 달라야 한다' 등의 반박 의견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여러분은 헌터 핀 씨의 계산법을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그리고 여러분의 반려견은 새로운 나이는 몇 살인가요?

 

 

batch_06.jpg

 

꼬리스토리의 여동생 로미가 2월 21일, 오후 4시경, 만 18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그곳에서는 너와 우리의 시간이 반대로 흐르길. 너의 1분이 이곳에서는 31년이길. 눈을 감은 네가 눈을 다시 떴을 때 그 앞에 내가 있기를.'


글 제임수

사진 Bored Panda

인스타그램/dr.hunterfinn/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간에게 1년은 개에게 7년과 같다'라는 말은 그동안 너무나 당연한 상식처럼 받아들여져 왔습니다. 그래서 개의 신체 나이를 계산할 땐 단순히 7을 곱하곤 했는데요. 수의사 헌터 핀 씨는 그것은 잘못된 정보라고 말합니다.     "첫 1년은 개에게 31살입니다." 생각지 못한 그의 말에 사람들의 두 눈이 휘둥그레지는 동안, 그가 다음 말을 이어 나갑니다.       "인간의 2년은 개에게 49살, 7년은 62살, 8년은 64살입니다." 즉, 강아지의 신체 나이는 매년 7살씩 일정하게 늙어가는 게 아니라, 초반에 급격하게 성장 후 뒤로 갈수록 천천히 늙어간다는 주장이죠.       생후 1년이 된 강아지가 7살이 아닌 31살이라는 그의 주장은 조금 충격적일 수 있지만, 생후 8년된 개의 기준으로 비교해 보면 56살과 64살로 그 격차가 급격히 줄어듭니다. 8살 이후로 매년 2살씩 먹는다고 가정한다면, 생후 18년 된 개의 나이는 126살과 84살입니다. 오늘날 댕댕이들이 18살 전후로 산다는 것을 고려하면, 오히려 헌터 핀 씨의 계산법이 더 현실성 있어 보이기도 합니다.       헌터 핀 씨는 이러한 게시물을 올리게 된 이유를 '자신의 반려견을 제대로 돌보려면 제대로 된 나이를 알고 있어야 하기 때문'이라고 말했습니다. "보호자들은 생후 5년 된 자신의 개가 35살이라고 믿지만, 실제론 50살이 넘는 나이입니다. 슬슬 보살핌이 필요한 나이이죠."        당연히 충격적인 주장이 담긴 그의 게시물은 며칠 만에 4백만 조회 수를 기록할 만큼 폭발적인 관심을 끌며, 열띤 토론이 벌어지고 있습니다. 네티즌들은 '7씩 나이를 곱하는 계산법은 노령견일수록 이상했다'라며 헌터 핀 씨의 주장에 동의하기도 했지만, '품종과 크기에 따라 계산법이 달라야 한다' 등의 반박 의견을 보이기도 했습니다. 여러분은 헌터 핀 씨의 계산법을 어떻게 생각하시나요? 그리고 여러분의 반려견은 새로운 나이는 몇 살인가요?       꼬리스토리의 여동생 로미가 2월 21일, 오후 4시경, 만 18세의 나이로 세상을 떠났습니다.  '그곳에서는 너와 우리의 시간이 반대로 흐르길. 너의 1분이 이곳에서는 31년이길. 눈을 감은 네가 눈을 다시 떴을 때 그 앞에 내가 있기를.' 글 제임수 사진 Bored Panda 인스타그램/dr.hunterfinn/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