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8 (일)

  • 맑음속초9.4℃
  • 구름많음8.2℃
  • 구름많음철원9.1℃
  • 흐림동두천10.2℃
  • 구름많음파주9.3℃
  • 맑음대관령8.6℃
  • 흐림백령도7.1℃
  • 맑음북강릉9.8℃
  • 맑음강릉12.0℃
  • 맑음동해10.8℃
  • 흐림서울9.0℃
  • 흐림인천8.5℃
  • 구름조금원주11.5℃
  • 구름조금울릉도10.1℃
  • 흐림수원8.4℃
  • 구름많음영월10.9℃
  • 구름많음충주10.5℃
  • 흐림서산10.8℃
  • 맑음울진11.1℃
  • 흐림청주9.2℃
  • 흐림대전10.5℃
  • 구름많음추풍령7.8℃
  • 구름많음안동9.3℃
  • 구름많음상주8.1℃
  • 구름많음포항11.7℃
  • 구름많음군산10.3℃
  • 흐림대구10.2℃
  • 흐림전주10.3℃
  • 구름많음울산11.2℃
  • 구름많음창원9.8℃
  • 흐림광주10.7℃
  • 흐림부산13.2℃
  • 흐림통영10.9℃
  • 흐림목포11.0℃
  • 흐림여수8.6℃
  • 흐림흑산도8.3℃
  • 흐림완도9.8℃
  • 흐림고창10.8℃
  • 구름많음순천11.4℃
  • 구름많음홍성(예)10.3℃
  • 흐림제주16.3℃
  • 흐림고산16.4℃
  • 구름많음성산14.2℃
  • 흐림서귀포15.1℃
  • 구름많음진주10.6℃
  • 구름많음강화9.1℃
  • 구름많음양평9.2℃
  • 구름많음이천8.6℃
  • 구름조금인제9.3℃
  • 맑음홍천10.4℃
  • 맑음태백12.3℃
  • 맑음정선군10.7℃
  • 맑음제천9.9℃
  • 구름많음보은10.2℃
  • 흐림천안8.8℃
  • 구름많음보령13.0℃
  • 흐림부여10.4℃
  • 흐림금산8.9℃
  • 구름많음9.3℃
  • 구름많음부안10.6℃
  • 흐림임실10.5℃
  • 흐림정읍8.6℃
  • 흐림남원11.4℃
  • 흐림장수11.1℃
  • 흐림고창군9.3℃
  • 흐림영광군11.3℃
  • 구름많음김해시10.9℃
  • 흐림순창군10.3℃
  • 구름많음북창원11.8℃
  • 구름많음양산시14.8℃
  • 흐림보성군10.9℃
  • 흐림강진군10.1℃
  • 흐림장흥10.8℃
  • 흐림해남9.9℃
  • 흐림고흥9.0℃
  • 흐림의령군10.1℃
  • 흐림함양군8.4℃
  • 흐림광양시11.6℃
  • 흐림진도군11.5℃
  • 맑음봉화7.8℃
  • 구름조금영주8.5℃
  • 구름조금문경8.5℃
  • 구름많음청송군11.6℃
  • 맑음영덕13.2℃
  • 구름많음의성9.9℃
  • 흐림구미7.4℃
  • 구름많음영천11.3℃
  • 구름많음경주시12.6℃
  • 흐림거창7.0℃
  • 구름많음합천9.7℃
  • 구름많음밀양10.3℃
  • 흐림산청10.2℃
  • 흐림거제11.8℃
  • 흐림남해8.3℃
기상청 제공
'도와주세요' 까마귀 떼에게 스토킹 당하는 여성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리 에세이

'도와주세요' 까마귀 떼에게 스토킹 당하는 여성

 

지난 12월, 레딧에 사람들의 눈길을 끄는 익명 고민 글이 올라왔습니다. 


게시글의 제목은 '어쩌다 까마귀 군대를 창설했습니다'입니다.

 

batch_01.jpg

 

자신을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에 사는 20대 여성이라고 밝힌 글쓴이는 얼마 전부터 자신의 동네에 사는 까마귀에게 밥을 주기 시작했습니다.


그녀가 까마귀에게 밥을 준 이유는 TV에서 다룬 까마귀 다큐멘터리 때문이었습니다.


'까마귀는 사람의 얼굴을 구분할 수 있을 정도로 영리하며, 까마귀에게 먹이를 주면 녀석들은 선물을 물어와 은혜를 갚기도 합니다.'

 

 

batch_02.jpg

 

그녀는 TV에서 본 내용처럼, 까마귀들이 정말 자신을 알아보고 선물을 주는지 확인해 보기 위해 꾸준히 먹이를 주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놀랍게도, 까마귀들은 정말 그녀를 알아보고 매일 같이 찾아와 선물을 물어다 놓았습니다. 심지어 그녀가 문밖으로 나오면 까마귀들이 그녀의 뒤를 졸졸 따라다니기까지 했습니다.


'정말 놀라운 경험이었습니다.'

 

 

batch_03.jpg

 

문제는 그녀의 뒤를 따라다니는 까마귀의 숫자가 급속도로 늘기 시작했다는 것입니다. 처음엔 5마리였던 까마귀가 현재 15마리까지 늘었습니다.


까마귀는 사람들의 생각보다 훨씬 영리합니다. 정보를 공유하는 능력까지 있어서 자신들의 동료와 가족에게 믿을 만한 인간이 누구인지 알려주기도 합니다.


이제 그녀가 집 밖으론 새파랗던 하늘이 어두워집니다.

 

 

batch_04.jpg

 

이때부터 그녀는 까마귀들이 조금씩 무서워지기 시작했습니다. 그녀의 집을 둘러싼 까마귀들은 그녀를 24시간 감시하는 듯 보였습니다.


주변의 모든 나무에는 까마귀들이 숨어 있을 것만 같았습니다. 머리 위를 날아다니거나 지붕에 앉아 있는 까마귀가 모두 자신을 아는 것만 같았습니다.


더욱 심각한 문제는 그녀에 대한 까마귀들의 애정이 더욱 깊어졌다는 것입니다.


'까마귀들이 제 집 앞을 지나는 이웃을 공격하기 시작했어요.'

 

 

batch_05.jpg

 

언제나 미소를 잃지 않는 친절하던 이웃들도 그녀와 가까이하기를 꺼렸습니다. 그녀에게 가까이 다가가기만 하면 어디선가 까마귀 군대가 나타나 공격하기 때문입니다.


까마귀는 최대 몸길이 50cm에 날개 길이가 38cm에 달하며, 눈앞에서 보면 생각보다 커다란 덩치에 놀라기도 합니다. 발톱도 날카로워 자칫 큰 상처를 입을 수도 있습니다.

 

 

batch_06.jpg

 

결국, 그녀는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레딧에 고민을 올린 것인데요. 정말 다행히도 까마귀에 대해 잘 아는 생물학자가 그녀의 고민에 응답했습니다.


'까마귀에게 당신의 이웃이 적대적이지 않다는 것을 알려줄 필요가 있습니다. 까마귀의 방식으로 까마귀와 소통할 필요가 있습니다.


이웃들에게 음식이나 빛나는 물건을 들고 방문해달라고 요청하세요. 또한, 당신 역시 이웃들이 방문할 때마다 간식을 건네주세요. 만약에 한 마리라도 이웃을 공격한다면, 24시간 동안 먹이를 주지 마세요.


까마귀는 무척 영리한 동물이기 때문에 이 정도만으로 당신의 의중을 금방 이해할 것입니다.'

 

 

batch_07.jpg

 

맛집 앞에 줄 서는 건 사람이나 까마귀나 마찬가지


글 제임수

사진 Bored Panda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난 12월, 레딧에 사람들의 눈길을 끄는 익명 고민 글이 올라왔습니다.  게시글의 제목은 '어쩌다 까마귀 군대를 창설했습니다'입니다.     자신을 미국 오리건주 포틀랜드에 사는 20대 여성이라고 밝힌 글쓴이는 얼마 전부터 자신의 동네에 사는 까마귀에게 밥을 주기 시작했습니다. 그녀가 까마귀에게 밥을 준 이유는 TV에서 다룬 까마귀 다큐멘터리 때문이었습니다. '까마귀는 사람의 얼굴을 구분할 수 있을 정도로 영리하며, 까마귀에게 먹이를 주면 녀석들은 선물을 물어와 은혜를 갚기도 합니다.'       그녀는 TV에서 본 내용처럼, 까마귀들이 정말 자신을 알아보고 선물을 주는지 확인해 보기 위해 꾸준히 먹이를 주기 시작했습니다. 그리고 놀랍게도, 까마귀들은 정말 그녀를 알아보고 매일 같이 찾아와 선물을 물어다 놓았습니다. 심지어 그녀가 문밖으로 나오면 까마귀들이 그녀의 뒤를 졸졸 따라다니기까지 했습니다. '정말 놀라운 경험이었습니다.'       문제는 그녀의 뒤를 따라다니는 까마귀의 숫자가 급속도로 늘기 시작했다는 것입니다. 처음엔 5마리였던 까마귀가 현재 15마리까지 늘었습니다. 까마귀는 사람들의 생각보다 훨씬 영리합니다. 정보를 공유하는 능력까지 있어서 자신들의 동료와 가족에게 믿을 만한 인간이 누구인지 알려주기도 합니다. 이제 그녀가 집 밖으론 새파랗던 하늘이 어두워집니다.       이때부터 그녀는 까마귀들이 조금씩 무서워지기 시작했습니다. 그녀의 집을 둘러싼 까마귀들은 그녀를 24시간 감시하는 듯 보였습니다. 주변의 모든 나무에는 까마귀들이 숨어 있을 것만 같았습니다. 머리 위를 날아다니거나 지붕에 앉아 있는 까마귀가 모두 자신을 아는 것만 같았습니다. 더욱 심각한 문제는 그녀에 대한 까마귀들의 애정이 더욱 깊어졌다는 것입니다. '까마귀들이 제 집 앞을 지나는 이웃을 공격하기 시작했어요.'       언제나 미소를 잃지 않는 친절하던 이웃들도 그녀와 가까이하기를 꺼렸습니다. 그녀에게 가까이 다가가기만 하면 어디선가 까마귀 군대가 나타나 공격하기 때문입니다. 까마귀는 최대 몸길이 50cm에 날개 길이가 38cm에 달하며, 눈앞에서 보면 생각보다 커다란 덩치에 놀라기도 합니다. 발톱도 날카로워 자칫 큰 상처를 입을 수도 있습니다.       결국, 그녀는 이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레딧에 고민을 올린 것인데요. 정말 다행히도 까마귀에 대해 잘 아는 생물학자가 그녀의 고민에 응답했습니다. '까마귀에게 당신의 이웃이 적대적이지 않다는 것을 알려줄 필요가 있습니다. 까마귀의 방식으로 까마귀와 소통할 필요가 있습니다. 이웃들에게 음식이나 빛나는 물건을 들고 방문해달라고 요청하세요. 또한, 당신 역시 이웃들이 방문할 때마다 간식을 건네주세요. 만약에 한 마리라도 이웃을 공격한다면, 24시간 동안 먹이를 주지 마세요. 까마귀는 무척 영리한 동물이기 때문에 이 정도만으로 당신의 의중을 금방 이해할 것입니다.'       맛집 앞에 줄 서는 건 사람이나 까마귀나 마찬가지 글 제임수 사진 Bored Panda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