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6.03 (수)

  • 맑음속초24.3℃
  • 구름조금26.1℃
  • 맑음철원25.2℃
  • 맑음동두천26.7℃
  • 맑음파주25.2℃
  • 구름많음대관령23.7℃
  • 흐림백령도17.3℃
  • 구름조금북강릉24.6℃
  • 구름많음강릉27.2℃
  • 구름조금동해21.3℃
  • 구름조금서울26.1℃
  • 연무인천23.3℃
  • 구름많음원주25.1℃
  • 구름많음울릉도22.9℃
  • 구름조금수원25.4℃
  • 구름조금영월25.4℃
  • 구름많음충주26.0℃
  • 구름많음서산23.3℃
  • 구름조금울진20.8℃
  • 구름많음청주25.3℃
  • 구름많음대전26.6℃
  • 구름많음추풍령25.7℃
  • 구름많음안동26.4℃
  • 구름많음상주26.5℃
  • 구름조금포항28.4℃
  • 구름많음군산24.6℃
  • 구름많음대구28.4℃
  • 구름많음전주25.6℃
  • 구름조금울산27.2℃
  • 구름많음창원25.8℃
  • 흐림광주24.8℃
  • 흐림부산25.4℃
  • 흐림통영21.1℃
  • 흐림목포23.3℃
  • 흐림여수22.0℃
  • 흐림흑산도18.0℃
  • 흐림완도22.5℃
  • 흐림고창23.6℃
  • 구름많음순천23.2℃
  • 구름많음홍성(예)23.8℃
  • 박무제주20.4℃
  • 흐림고산21.5℃
  • 흐림성산22.2℃
  • 흐림서귀포22.8℃
  • 구름많음진주25.7℃
  • 맑음강화24.1℃
  • 구름조금양평24.8℃
  • 구름많음이천24.6℃
  • 맑음인제26.2℃
  • 맑음홍천26.9℃
  • 구름조금태백25.5℃
  • 맑음정선군26.1℃
  • 구름조금제천25.1℃
  • 구름많음보은25.8℃
  • 구름많음천안25.1℃
  • 구름많음보령22.8℃
  • 구름많음부여24.4℃
  • 구름많음금산26.3℃
  • 구름많음24.3℃
  • 구름많음부안25.4℃
  • 구름많음임실24.3℃
  • 구름많음정읍25.7℃
  • 구름많음남원25.1℃
  • 구름많음장수24.7℃
  • 구름많음고창군24.0℃
  • 흐림영광군22.5℃
  • 구름많음김해시26.5℃
  • 구름많음순창군24.1℃
  • 구름많음북창원25.9℃
  • 구름많음양산시26.4℃
  • 흐림보성군23.1℃
  • 흐림강진군23.1℃
  • 흐림장흥22.2℃
  • 흐림해남24.3℃
  • 흐림고흥22.3℃
  • 구름많음의령군26.4℃
  • 구름많음함양군27.4℃
  • 흐림광양시24.9℃
  • 흐림진도군24.3℃
  • 구름조금봉화25.2℃
  • 구름많음영주26.8℃
  • 구름많음문경25.7℃
  • 맑음청송군27.1℃
  • 구름많음영덕26.7℃
  • 구름많음의성27.2℃
  • 구름많음구미27.6℃
  • 구름많음영천26.9℃
  • 구름조금경주시28.2℃
  • 구름많음거창25.9℃
  • 구름많음합천27.0℃
  • 구름많음밀양26.0℃
  • 구름많음산청26.8℃
  • 흐림거제23.4℃
  • 흐림남해24.5℃
기상청 제공
번쩍하더니 소 23마리 사망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리뉴스

번쩍하더니 소 23마리 사망

"상상을 초월한 번개의 위력"

 

지난 8월 말, 텍사스 레드 리버 카운티 농장에 천둥번개와 비를 동반한 토네이도가 지나갔습니다.


피신해있던 농장주 바비 우디 씨가 며칠 만에 농장을 다시 찾았을 땐 소 23마리가 쓰러져 죽어있었습니다.

 

batch_batch_01.png

 

죽은 소들 모두 네 다리가 경직되어 있었으며, 몸에 남은 그을린 자국으로 볼 때 번개에 감전되어 죽은 것으로 보였습니다.


겁에 질린 소들이 울타리에 몸을 바짝 붙여 태풍이 지나가기만을 기다렸으나, 번개가 울타리를 내리치자 번개는 철조망을 타고 울타리로 퍼졌습니다.

 

 

batch_batch_02.jpg

 

번개의 위력이 얼마나 강했던지, 울타리의 끝에서 끝에 걸쳐, 울타리에 기대고 있던 소들은 일제히 감전사하고 말았습니다.

 


batch_batch_03.png

 

심지어 울타리에서 한참 떨어져 들판 한가운데 있던 소도 감전사한 것으로 보아 번개의 위력이 상상 이상이었음을 알 수 있습니다.


이번 사고로 순식간에 23마리의 소를 잃은 바비 우디 씨는 "자신이 목격한 장면 중 가장 끔찍하고 믿기지 않는 비극이었다"라며 영상을 SNS에 공개했습니다.


미국에서는 9월 한 달 동안만 25건의 토네이도가 발생한 것으로 보고되었으며, 23마리의 목숨을 앗아간 토네이도의 위력은 그리 크지 않은 것으로 알려졌기에 더욱 안타깝고 불행한 사고로 언급되고 있습니다.

 

 

출처 : 보어드 판다 , Bored Pand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