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0 (일)

  • 맑음속초14.9℃
  • 맑음12.5℃
  • 맑음철원11.4℃
  • 맑음동두천14.1℃
  • 맑음파주12.3℃
  • 맑음대관령7.2℃
  • 맑음백령도17.1℃
  • 맑음북강릉14.1℃
  • 맑음강릉16.0℃
  • 맑음동해14.3℃
  • 맑음서울18.5℃
  • 맑음인천19.7℃
  • 맑음원주15.3℃
  • 맑음울릉도16.3℃
  • 맑음수원16.4℃
  • 맑음영월12.2℃
  • 맑음충주13.5℃
  • 맑음서산14.0℃
  • 맑음울진15.3℃
  • 맑음청주18.7℃
  • 맑음대전16.5℃
  • 맑음추풍령12.1℃
  • 맑음안동15.1℃
  • 맑음상주15.0℃
  • 맑음포항17.4℃
  • 맑음군산16.4℃
  • 맑음대구17.3℃
  • 맑음전주17.4℃
  • 맑음울산16.9℃
  • 맑음창원18.4℃
  • 맑음광주18.3℃
  • 맑음부산19.8℃
  • 맑음통영18.7℃
  • 맑음목포20.0℃
  • 맑음여수21.3℃
  • 맑음흑산도19.8℃
  • 맑음완도19.0℃
  • 맑음고창16.5℃
  • 맑음순천13.2℃
  • 맑음홍성(예)14.6℃
  • 맑음제주20.5℃
  • 맑음고산20.3℃
  • 맑음성산20.0℃
  • 맑음서귀포19.7℃
  • 맑음진주15.2℃
  • 맑음강화15.2℃
  • 맑음양평14.4℃
  • 맑음이천16.7℃
  • 맑음인제11.9℃
  • 맑음홍천13.0℃
  • 맑음태백9.2℃
  • 맑음정선군10.9℃
  • 맑음제천10.7℃
  • 맑음보은11.7℃
  • 맑음천안13.4℃
  • 맑음보령15.2℃
  • 맑음부여14.3℃
  • 맑음금산13.7℃
  • 맑음15.3℃
  • 맑음부안15.7℃
  • 맑음임실13.1℃
  • 맑음정읍14.9℃
  • 맑음남원15.0℃
  • 맑음장수11.9℃
  • 맑음고창군15.1℃
  • 맑음영광군16.7℃
  • 맑음김해시18.0℃
  • 맑음순창군14.2℃
  • 맑음북창원17.8℃
  • 맑음양산시18.1℃
  • 맑음보성군17.6℃
  • 맑음강진군17.6℃
  • 맑음장흥15.3℃
  • 맑음해남15.8℃
  • 맑음고흥14.3℃
  • 맑음의령군14.3℃
  • 맑음함양군13.8℃
  • 맑음광양시19.1℃
  • 맑음진도군16.4℃
  • 맑음봉화9.9℃
  • 맑음영주12.7℃
  • 맑음문경14.1℃
  • 맑음청송군11.1℃
  • 맑음영덕13.3℃
  • 맑음의성12.5℃
  • 맑음구미15.4℃
  • 맑음영천14.6℃
  • 맑음경주시14.7℃
  • 맑음거창13.2℃
  • 맑음합천14.7℃
  • 맑음밀양16.4℃
  • 맑음산청14.5℃
  • 맑음거제17.0℃
  • 맑음남해17.5℃
기상청 제공
반려견을 껴안자 건강이 빠르게 호전된 암환자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리뉴스

반려견을 껴안자 건강이 빠르게 호전된 암환자

 

최근, 갑작스럽게 암 진단을 받은 산토스 씨는 브라질의 한 병원에서 입원해 몇 주 동안 치료를 받고 있습니다.


입원 기간이 길어질수록 그는 정신적으로 지치기 시작했죠.

 

batch_01.jpg

 

그가 가장 걱정하는 것은 암이 아닌, 집에서 자신을 기다리고 있을 반려견 아가디르였습니다.


간호사들은 산토스 씨가 반려견을 무척 그리워한다는 사실을 눈치채고, 그의 가족에게 연락해 아가디르를 무척 보고 싶어 하는 것 같다고 전했습니다.


그리고 다음 날, 간호사는 휠체어 앉은 산토스 씨와 함께 병원 밖으로 산책 나왔습니다. 사실, 밖에서 아가디르가 기다리고 이었지만 그는 아무것도 모르는 상태였죠!

 

 

batch_02.jpg

 

병원 밖으로 나온 순간, 눈앞에 깜짝 나타난 아가디르를 보며 아이처럼 좋아하던 산토스 씨는 이내 눈물을 터트렸습니다.


세상에서 가장 보고 싶었던 친구를 껴안자, 녀석의 따뜻한 온기에 지친 마음과 서글픔이 눈 녹듯 녹아내렸습니다.

 

 

batch_03.jpg

 

산토스 씨와 아가디르의 짧은 만남을 뒤로하고, 그는 다시 병실로 돌아왔습니다. 그런데 놀라운 일이 발생했습니다.


차도가 없던 그의 건강이 갑자기 크게 호전되기 시작한 것이죠. 평소 불안했던 심장 박동 수와 혈압이 안정적으로 바뀌었습니다. 식욕도 증가해 안색과 표정도 이전과 비교할 수 없을 정도로 나아졌습니다.


담당 의사는 산토스 씨가 최근 반려견을 만난 것에 주목했습니다.


"동물이 환자들의 심리치료에 좋다는 건 익히 알려졌지만, 이처럼 건강 회복에 직접적인 영향을 끼치다니 정말 놀랍군요."

 

 

batch_04.jpg

 

병원은 산토스 씨의 건강이 조금씩 좋아지고 있으며, 이 회복 속도라면 그가 퇴원해 반려견과 지낼 날이 머지않을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또한, 병원은 원칙적으로 환자의 반려견이 병원에 방문하는 것이 금지되어 있으나 산토스 씨를 위해 예외적으로 반려견의 이번 방문만을 허락했다고 합니다.


위 소식을 접한 네티즌들은 '반려견이 주는 효과'에 대해 놀라워하며, 산토스 씨의 심리적 안정과 건강 회복을 위해 정기적으로 반려견과의 만남이 필요하다는 반응을 보였습니다.

 

 

출처 : 보어드 판다 , Bored Panda

인기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