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1 (화)

  • 구름조금속초0.3℃
  • 구름많음-7.4℃
  • 맑음철원-7.9℃
  • 맑음동두천-6.5℃
  • 맑음파주-7.6℃
  • 맑음대관령-11.1℃
  • 구름조금백령도3.0℃
  • 구름조금북강릉-0.6℃
  • 구름조금강릉0.4℃
  • 구름조금동해-1.1℃
  • 맑음서울-2.7℃
  • 맑음인천-1.7℃
  • 흐림원주-4.4℃
  • 구름많음울릉도4.8℃
  • 맑음수원-3.7℃
  • 맑음영월-5.8℃
  • 맑음충주-6.0℃
  • 맑음서산-3.1℃
  • 맑음울진-2.2℃
  • 맑음청주-2.5℃
  • 맑음대전-2.9℃
  • 구름많음추풍령-1.7℃
  • 맑음안동-5.0℃
  • 흐림상주-1.0℃
  • 맑음포항1.0℃
  • 맑음군산0.3℃
  • 맑음대구-1.2℃
  • 맑음전주-1.2℃
  • 맑음울산0.4℃
  • 맑음창원1.2℃
  • 맑음광주0.4℃
  • 맑음부산1.9℃
  • 구름조금통영2.1℃
  • 맑음목포1.8℃
  • 맑음여수2.2℃
  • 흐림흑산도7.2℃
  • 맑음완도3.2℃
  • 맑음고창-0.8℃
  • 맑음순천0.0℃
  • 박무홍성(예)-3.8℃
  • 구름많음제주7.6℃
  • 흐림고산7.5℃
  • 구름조금성산5.2℃
  • 구름많음서귀포7.1℃
  • 맑음진주-2.8℃
  • 맑음강화-1.5℃
  • 구름많음양평-4.1℃
  • 구름조금이천-6.2℃
  • 구름많음인제-6.6℃
  • 구름많음홍천-6.9℃
  • 맑음태백-7.0℃
  • 맑음정선군-7.2℃
  • 맑음제천-7.8℃
  • 맑음보은-5.5℃
  • 맑음천안-5.4℃
  • 맑음보령-2.1℃
  • 맑음부여-4.6℃
  • 맑음금산-5.1℃
  • 맑음-2.9℃
  • 맑음부안-2.2℃
  • 맑음임실-4.0℃
  • 맑음정읍-2.2℃
  • 맑음남원-4.0℃
  • 맑음장수-4.7℃
  • 맑음고창군-0.7℃
  • 맑음영광군-1.8℃
  • 맑음김해시0.1℃
  • 맑음순창군-3.4℃
  • 맑음북창원1.0℃
  • 맑음양산시-1.0℃
  • 맑음보성군2.0℃
  • 맑음강진군2.8℃
  • 맑음장흥1.6℃
  • 맑음해남2.0℃
  • 맑음고흥-1.1℃
  • 맑음의령군-3.8℃
  • 맑음함양군-4.2℃
  • 맑음광양시0.5℃
  • 맑음진도군3.8℃
  • 구름조금봉화-6.8℃
  • 구름조금영주-4.7℃
  • 구름많음문경-0.9℃
  • 맑음청송군-7.6℃
  • 구름조금영덕0.3℃
  • 맑음의성-6.9℃
  • 맑음구미-1.9℃
  • 맑음영천-2.6℃
  • 맑음경주시0.0℃
  • 맑음거창-3.9℃
  • 맑음합천-4.0℃
  • 맑음밀양-2.8℃
  • 맑음산청-3.1℃
  • 맑음거제3.1℃
  • 맑음남해0.5℃
기상청 제공
고양이 몸짓으로 보는 심리 상태 (의심의심)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양이 몸짓으로 보는 심리 상태 (의심의심)

 

 

 

집고양이는 야생 혹은 거리에서 살아가는 고양이와 달리 차분한 상태로 시간을 보낼 때가 많습니다. 그래서 길고양이보다는 비교적 경계 신호를 보낼 때가 적은데요.


그러다보니 초보 집사들은 자신의 고양이가 편안하게만 지내고 있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혹시 여러분의 고양이들이 어떻게 앉아 있나요? 어떤 자세를 취하고 있나요? 한 번 알아보시죠!

 

batch_01.jpg

[자네, 내가 경계를 푼 것 같은가]

 

발바닥이 바닥에 붙어있다면? 


발바닥을 바닥에 붙이고 앉는 자세는 혹시라도 다가올 위험에 대비해 곧바로 도망갈 수 있도록 최소한의 경계를 취하는 상태입니다. 만약 갑자기 다가가거나 큰 소리가 나면 자리에서 용수철처럼 튀어나갈 준비가 되어있죠. 

 

 

batch_02.jpg

[식빵 모드(경계심 제로) 상태의 고양이]

 

고양이가 경계를 완전히 풀고 편히 쉴 때는 발을 몸 아래로 말아 집어넣는 흔히 말하는 식빵 자세를 취하거나 옆으로 혹은 뒤로 벌러덩 드러눕는 자세를 취합니다.


만약 발바닥이 바닥에 대고 있다면 주변에 혹은 집에 무언가 경계해야 할 대상이 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혹시 낯선 손님이 왔는지 처음 보는 물건을 들여놓진 않았는지 점검해보세요!

 

 

batch_03.jpg

 

고양아 고만 진정해 


털을 세우고 몸을 부풀리는 자세는 상당히 공격적인 태도로 고양이는 '난 지금 당장에라도 싸울 준비가 되어있어'라는 뜻입니다. 즉, 적대적인 대상을 만났을 때 취하는 자세로 상대방을 위협하거나 쫓아내기 위한 몸짓입니다. 


이런 상태의 고양이를 달래려다 할큄을 당하거나 냥냥펀치 맞는 분도 계시는데요. 이는 전투태세에 돌입한 상태이니 무리하게 달래기보다는 진정될 때까지 여유를 가지고 기다리는 걸 추천드립니다.

 

 

batch_04.jpg

 

나 너무 무서워요 


고양이는 공포를 느끼면 자세를 낮추고 꼬리를 다리 사이로 집어넣습니다. 집에 낯선 사람들이 찾아오거나 물건이 갑작스럽게 떨어지는 등의 예기치 못한 사고가 발생할 때 이런 자세를 취할 때가 많은데요. 이는 고양이가 겁을 먹고 있거나 혹은 상대방에게 적의가 없음을 알리는 자세입니다. 


만약 고양이와 충분한 친밀감을 쌓은 보호자가 아니라면, 이런 상태 역시 잠시 지켜보는 게 낫습니다. 섣부르게 다가갔다간 궁지에 몰렸다고 생각한 고양이가 갑작스럽게 공격할 가능성도 있습니다.

 

 

batch_05.gif

 

평소 우리 집 고양이가 어떤 자세일 때 편안함을 느끼고 있고, 어떤 자세일 때 경계심을 갖고 있는지 알고 있다면 녀석들의 스트레스 원인을 제거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겠죠?

 

 

      집고양이는 야생 혹은 거리에서 살아가는 고양이와 달리 차분한 상태로 시간을 보낼 때가 많습니다. 그래서 길고양이보다는 비교적 경계 신호를 보낼 때가 적은데요. 그러다보니 초보 집사들은 자신의 고양이가 편안하게만 지내고 있다고 생각하는 경우가 많은데요. 혹시 여러분의 고양이들이 어떻게 앉아 있나요? 어떤 자세를 취하고 있나요? 한 번 알아보시죠!   [자네, 내가 경계를 푼 것 같은가]   발바닥이 바닥에 붙어있다면?  발바닥을 바닥에 붙이고 앉는 자세는 혹시라도 다가올 위험에 대비해 곧바로 도망갈 수 있도록 최소한의 경계를 취하는 상태입니다. 만약 갑자기 다가가거나 큰 소리가 나면 자리에서 용수철처럼 튀어나갈 준비가 되어있죠.      [식빵 모드(경계심 제로) 상태의 고양이]   고양이가 경계를 완전히 풀고 편히 쉴 때는 발을 몸 아래로 말아 집어넣는 흔히 말하는 식빵 자세를 취하거나 옆으로 혹은 뒤로 벌러덩 드러눕는 자세를 취합니다. 만약 발바닥이 바닥에 대고 있다면 주변에 혹은 집에 무언가 경계해야 할 대상이 있다는 것을 의미합니다. 혹시 낯선 손님이 왔는지 처음 보는 물건을 들여놓진 않았는지 점검해보세요!       고양아 고만 진정해  털을 세우고 몸을 부풀리는 자세는 상당히 공격적인 태도로 고양이는 '난 지금 당장에라도 싸울 준비가 되어있어'라는 뜻입니다. 즉, 적대적인 대상을 만났을 때 취하는 자세로 상대방을 위협하거나 쫓아내기 위한 몸짓입니다.  이런 상태의 고양이를 달래려다 할큄을 당하거나 냥냥펀치 맞는 분도 계시는데요. 이는 전투태세에 돌입한 상태이니 무리하게 달래기보다는 진정될 때까지 여유를 가지고 기다리는 걸 추천드립니다.       나 너무 무서워요  고양이는 공포를 느끼면 자세를 낮추고 꼬리를 다리 사이로 집어넣습니다. 집에 낯선 사람들이 찾아오거나 물건이 갑작스럽게 떨어지는 등의 예기치 못한 사고가 발생할 때 이런 자세를 취할 때가 많은데요. 이는 고양이가 겁을 먹고 있거나 혹은 상대방에게 적의가 없음을 알리는 자세입니다.  만약 고양이와 충분한 친밀감을 쌓은 보호자가 아니라면, 이런 상태 역시 잠시 지켜보는 게 낫습니다. 섣부르게 다가갔다간 궁지에 몰렸다고 생각한 고양이가 갑작스럽게 공격할 가능성도 있습니다.       평소 우리 집 고양이가 어떤 자세일 때 편안함을 느끼고 있고, 어떤 자세일 때 경계심을 갖고 있는지 알고 있다면 녀석들의 스트레스 원인을 제거하고 쾌적한 환경을 제공할 수 있겠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