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6 (수)

  • 흐림속초4.0℃
  • 구름많음5.6℃
  • 흐림철원6.1℃
  • 구름많음동두천7.8℃
  • 구름많음파주7.5℃
  • 흐림대관령1.2℃
  • 맑음백령도5.3℃
  • 비북강릉4.4℃
  • 흐림강릉5.3℃
  • 흐림동해5.2℃
  • 구름조금서울9.2℃
  • 맑음인천8.8℃
  • 구름많음원주9.6℃
  • 흐림울릉도4.5℃
  • 구름조금수원10.7℃
  • 구름많음영월9.5℃
  • 구름조금충주9.7℃
  • 맑음서산11.2℃
  • 흐림울진7.2℃
  • 맑음청주10.7℃
  • 맑음대전12.0℃
  • 흐림추풍령8.8℃
  • 흐림안동8.3℃
  • 흐림상주8.8℃
  • 흐림포항8.4℃
  • 맑음군산11.9℃
  • 흐림대구10.0℃
  • 구름조금전주12.2℃
  • 흐림울산8.7℃
  • 흐림창원9.5℃
  • 구름많음광주10.6℃
  • 흐림부산11.2℃
  • 흐림통영12.8℃
  • 구름많음목포9.5℃
  • 흐림여수10.4℃
  • 구름조금흑산도11.4℃
  • 흐림완도10.6℃
  • 구름조금고창12.1℃
  • 흐림순천11.2℃
  • 구름조금홍성(예)10.3℃
  • 흐림제주12.5℃
  • 흐림고산12.2℃
  • 흐림성산13.0℃
  • 구름많음서귀포14.7℃
  • 구름많음진주12.1℃
  • 구름많음강화8.8℃
  • 구름많음양평8.9℃
  • 구름조금이천10.2℃
  • 구름많음인제5.7℃
  • 구름많음홍천6.3℃
  • 흐림태백2.1℃
  • 흐림정선군6.6℃
  • 구름많음제천7.8℃
  • 구름많음보은9.9℃
  • 구름조금천안10.7℃
  • 맑음보령11.3℃
  • 맑음부여12.1℃
  • 구름조금금산11.6℃
  • 맑음부안11.6℃
  • 흐림임실11.0℃
  • 구름조금정읍10.9℃
  • 흐림남원11.9℃
  • 구름많음장수10.4℃
  • 맑음고창군11.7℃
  • 구름조금영광군11.7℃
  • 흐림김해시10.0℃
  • 흐림순창군11.5℃
  • 흐림북창원10.0℃
  • 흐림양산시10.0℃
  • 흐림보성군12.6℃
  • 흐림강진군10.3℃
  • 흐림장흥10.5℃
  • 흐림해남9.5℃
  • 구름많음고흥13.3℃
  • 구름많음의령군11.5℃
  • 흐림함양군10.5℃
  • 흐림광양시11.9℃
  • 구름많음진도군10.6℃
  • 흐림봉화7.6℃
  • 흐림영주7.8℃
  • 흐림문경8.8℃
  • 흐림청송군7.2℃
  • 구름많음영덕9.1℃
  • 흐림의성9.6℃
  • 흐림구미9.6℃
  • 흐림영천8.7℃
  • 흐림경주시8.6℃
  • 흐림거창10.4℃
  • 흐림합천11.0℃
  • 흐림밀양10.3℃
  • 흐림산청11.3℃
  • 흐림거제11.1℃
  • 흐림남해11.7℃
기상청 제공
댕댕이 집사가 냥냥이 집사에게 '스크래처가 왜 필요해?'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댕댕이 집사가 냥냥이 집사에게 '스크래처가 왜 필요해?'

 

최근 고양이를 키우는 반려인들이 늘고 있지만, 몇 년 전까지만 하더라도 우리나라 반려인의 대부분은 강아지를 키웠습니다.


그래서 강아지만을 키워온 반려인에게는 고양이에 대해 모르는 게 한둘이 아닐 텐데요. 

 

batch_01.jpg

 

[읏차. 긁자 긁어 오예]

 

댕댕이 집사 중에는 고양이용 가구점이 따로 있다는 말에 "고양이용 가구가 있어?" 하고 놀라는 분도 은근히 많습니다. 특별한 용품이 필요 없는 댕댕이 집사에게 '고양이용 가구'가 생소하게 들리는 건 어찌 보면 당연한 일입니다.


그중 한 가지가 바로 고양이 가구가 발톱을 긁는 가구인 스크래처입니다. 스크래처는 왜 필요할까요? 댕댕이들 집사들은 주목해주세요.

 

 

batch_02.jpg

 

발톱을 갈지 않으면 가슴이 콩닥콩닥 불안해


먼저 사냥에 있어 댕댕이와 고양이의 차이를 알 필요가 있습니다. 입을 주로 사용하는 댕댕이들과 달리, 고양이들은 두 앞발로 사냥감을 낚아채거나 공격하는 데 아주 유용하게 사용합니다. 즉, 야생에서는 발톱이 날카로울수록 생존에 유리하다고 할 수 있겠지요.


반대로 생각하면, 뭉툭한 발톱은 야생에서 생존하는 데 매우 불리합니다. 고양이들은 이러한 이유로 발톱을 끊임없이 갈며 날카롭게 유지하죠!

 

 

batch_03.jpg

 

[현기증 난다 벅벅벅]

 

 

스크래처 사주세요. 현기증 난단 말이에요.


아무런 준비 없이 고양이를 키우다 보면 주변의 책장이나 의자가 고양이 발톱 자국으로 망가지는 걸 보게 될 수 있습니다. 그래서 사람이 사용하는 가구를 보호하고 고양이의 습성을 유지하기 위한 고양이 가구가 스크래쳐이죠! 



고양이들이 스크래처를 안 쓰면 어떡해?


고양이가 스크래처를 사용하지 않고 계속 다른 가구를 망가트리면 어떡하지 하고 고민하는 분도 계실텐데요. 그럴 땐 당연히 가장 매력적인 스크래쳐를 준비해주어야 합니다. 


고양이 입장에서 매력적인 스크래쳐란 무엇일까요? 바로 발톱이 잘 박히는 스크래처입니다. 발톱이 잘 박히면 긁는 고양이도 시원한 느낌이 들겠지요? 종종 시중에서는 아크릴 고양이 스크래처를 판매하기도 하는데, 발톱이 박히지 않기 때문에 잘 사용하지 않습니다.


즉, 고양이가 망가트리는 가구보다 발톱이 더욱 잘 박히는 스크래처를 준비해야 더욱 매력적으로 보일 거예요.

 

 

batch_04.jpg

 

[셋 셀 동안 스크래처 사와라 집사야]

 

 

기타 및 주의사항


영역을 표시하기 위해 스크래처를 하며 발바닥 냄새를 묻히기도 합니다. 또, 덩치를 커 보이게 하기 위해 높은 곳에 발톱 흔적을 남기기도 하죠. 사진 찍을 때 우리가 까치발 드는 것처럼요.


그리고 절대 하지 말아야 할 것이 발톱 가는 것을 억지로 막는 것입니다. 발톱을 가는 것과 마킹은 고양이의 자연스러운 본능이자 습성이므로 막기보다는 매력적인 스크래처를 사주는 것이 필수입니다. 


이제 어느 정도 궁금증이 풀리셨나요?

 

 

출처 : ⓒ 꼬리스토리 , ⓒ 꼬리스토리

관련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