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2 (화)

  • 맑음속초20.2℃
  • 구름조금23.5℃
  • 구름많음철원23.4℃
  • 구름많음동두천22.9℃
  • 맑음파주24.2℃
  • 구름조금대관령14.0℃
  • 맑음백령도21.9℃
  • 구름조금북강릉19.4℃
  • 맑음강릉20.2℃
  • 맑음동해18.1℃
  • 맑음서울25.2℃
  • 맑음인천24.2℃
  • 구름많음원주23.6℃
  • 구름조금울릉도18.2℃
  • 구름조금수원23.9℃
  • 구름많음영월21.9℃
  • 구름많음충주23.2℃
  • 맑음서산24.6℃
  • 맑음울진19.4℃
  • 구름조금청주23.7℃
  • 구름조금대전23.9℃
  • 구름많음추풍령20.1℃
  • 구름조금안동22.0℃
  • 맑음상주22.0℃
  • 구름조금포항21.1℃
  • 맑음군산24.1℃
  • 구름조금대구21.7℃
  • 구름많음전주25.1℃
  • 구름조금울산20.6℃
  • 구름조금창원21.6℃
  • 맑음광주23.3℃
  • 맑음부산22.7℃
  • 맑음통영23.5℃
  • 맑음목포23.7℃
  • 맑음여수22.0℃
  • 맑음흑산도21.7℃
  • 맑음완도23.2℃
  • 맑음고창23.6℃
  • 맑음순천22.8℃
  • 구름조금홍성(예)23.5℃
  • 흐림제주22.4℃
  • 구름많음고산22.3℃
  • 흐림성산23.0℃
  • 구름많음서귀포22.1℃
  • 구름조금진주22.9℃
  • 맑음강화23.8℃
  • 구름많음양평23.3℃
  • 구름많음이천22.9℃
  • 구름많음인제20.4℃
  • 구름많음홍천23.0℃
  • 구름많음태백15.4℃
  • 흐림정선군19.9℃
  • 구름많음제천20.5℃
  • 구름조금보은22.3℃
  • 구름조금천안23.5℃
  • 맑음보령24.2℃
  • 맑음부여24.1℃
  • 구름조금금산22.9℃
  • 구름많음23.6℃
  • 맑음부안24.6℃
  • 구름많음임실21.2℃
  • 맑음정읍24.0℃
  • 구름많음남원22.3℃
  • 흐림장수20.4℃
  • 맑음고창군23.6℃
  • 맑음영광군24.1℃
  • 맑음김해시23.8℃
  • 구름조금순창군22.8℃
  • 맑음북창원23.5℃
  • 맑음양산시23.1℃
  • 맑음보성군23.6℃
  • 맑음강진군23.9℃
  • 맑음장흥23.2℃
  • 맑음해남24.8℃
  • 맑음고흥22.4℃
  • 구름조금의령군22.8℃
  • 흐림함양군22.4℃
  • 맑음광양시22.3℃
  • 맑음진도군24.0℃
  • 구름많음봉화18.6℃
  • 흐림영주21.2℃
  • 구름많음문경22.1℃
  • 맑음청송군18.9℃
  • 맑음영덕20.3℃
  • 맑음의성22.8℃
  • 구름많음구미22.0℃
  • 구름많음영천20.2℃
  • 구름조금경주시21.3℃
  • 구름조금거창20.6℃
  • 구름많음합천21.8℃
  • 구름조금밀양21.6℃
  • 구름조금산청21.0℃
  • 맑음거제22.9℃
  • 맑음남해22.6℃
기상청 제공
심한 우울증을 앓는 남성에게 전한 담비의 교훈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리뉴스

심한 우울증을 앓는 남성에게 전한 담비의 교훈

 

2017년경, 영국 콘월에 사는 찰스 씨는 인생에서 가장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었습니다. 1년 동안 가장 친한 친구와 양어머니 그리고 친어머니를 사고와 병으로 잃었습니다.


세상에서 가장 가까운 3명이 하루아침에 곁에서 사라지자 그에겐 극심한 우울증과 자살 충동이 찾아왔습니다.

 

batch_01.jpg

 

찰스 씨는 지옥 같은 우울증에서 벗어나고 인생을 재정비하기 위해 모든 걸 잊고 세계 여행을 떠나기로 계획했습니다.


직장을 퇴사한 후, 차를 포함해 가지고 있는 모든 재산을 처분한 후 유럽으로 곧장 떠났습니다. 그는 유럽에 도착하자마자 그는 19,500달러(약 2,300만 원)로 캠핑카 한 대를 구매했습니다. 

 

 

batch_02.jpg

 

찰스 씨는 캠핑카를 타고 유럽 14개국을 돌며 새로운 사람들과 만나고 온종일 끊임없이 움직였습니다. 세계적인 유적지와 경치 좋은 곳에 차를 세우고 밤하늘을 보며 밥을 먹고 잠을 잤습니다.


하루아침에 모든 걸 정리하고 익숙한 곳을 떠나 낯선 타지를 돌아다니는 게 쉽지는 않았을 겁니다. 그러나 그는 이 모든 게 어렵지 않았다고 대답했습니다.


"움츠리고 포기하고 싶을 때마다 밴딧 덕분에 용기를 낼 수 있었어요. 제 품에 안겨 의존하는 밴딧을 보면 가만히 있을 수 없었거든요."

 

 

batch_03.jpg

 

밴딧은 찰스 씨가 5년 전 보호소에서 입양한 담비입니다!


"밴딧은 저에게 세상에서 가장 가까운 존재 중 한 명입니다. 제 최악의 모습을 보고도 제 곁을 지켜주고 온갖 고생을 함께 겪은 친구예요."


무너졌던 정신과 마음을 어느 정도 다시 다잡았다고 생각한 그는 2년 만에 유럽 여행을 끝마친 후 고향인 영국 콘월로 돌아왔습니다.


그런데 돌아온 지 일주일 만에 밴딧이 세상을 떠나고 말았습니다.

 

 

batch_04.jpg

 

하지만 찰스 씨는 벤딧과 여행하며 이미 많은 것을 깨달았기에 절망에 빠져있기보다는 좋은 추억으로서 이별을 순수히 받아들였습니다.


"벤딧에게 많은 걸 배웠어요. 현재 내 곁에 남아 있는 소중한 존재들이 아직 많다는 것. 동시에 나를 아끼고 사랑하는 사람들이 여전히 많다는 것을 기억나게 해주었지요. 벤딧과의 이별을 슬프지만, 녀석도 저도 서로 행복한 시간을 함께 보냈다고 생각합니다."

 

 

batch_05.jpg

 

찰스 씨는 영국에 돌아온 후, 과거 자신과 같은 극심한 우울증에 빠진 사람들에게 위로와 조언을 건넸습니다.


"많이 힘드시죠? 각자 힘들어하는 이유는 다를 거예요. 학교나 직장에서의 인간관계 혹은 가족의 건강이나 경제적인 문제 그리고 내가 성취하고자 하는 목표가 잘되지 않았다거나요.


벤딧이 저에게 한 가지 알려준 사실이 있다면, 여러분은 현재 어떤 상황에 부닥쳤든 여러분 스스로가 전구처럼 밝게 빛나는 아름다운 존재라는 거예요. 하지만 여러분이 스스로 포기해버리면 그 빛은 깜빡이거나 어둡게 시들고 말아요."

 

 

batch_06.jpg

 

"저도 자살을 몇 번이나 생각해볼 정도로 심한 우울증에 시달렸어요. 저 자신의 빛도 깜빡이다 못해 점점 어두워지고 있었어요. 


저는 고급 아파트에 살며 좋은 직장과 또래보다 많은 재산을 가지고 있었어요. 고급 아파트? 고급 차? 좋은 직장? 그러나 그런 것들이 저의 행복과는 아무런 관련이 없더군요. 물론 전 재산을 처분하는 건 절대 쉬운 일은 아니었습니다(웃음).


저를 붙들어준 건 밴딧이었습니다. 제게 가장 소중한 건 저를 사랑하는 사람과 스스로를 사랑하는 저라는걸요. 저 또한 누군가에게 소중한 존재라는 걸 깨닫자 순간 꺼져가던 제 빛이 밝아지는 걸 느꼈어요. "

 

 

batch_07.jpg

 

"포기하지 마세요. 여러분 스스로가 밝은 빛을 내고 있어요. 그 빛을 꺼트리지 마세요. 작은 것부터 시작해보는 건 어떨까요? 저도 밴딧과 동네를 산책하는 것부터 시작해서 유럽 여행으로 이어진 것뿐이거든요."

 

 

batch_08.jpg

 

"밤마다 무엇을 하고 싶은지, 그것을 누구와 함께하고 싶은지 종이에 써서 눈에 보이는 곳에 붙여보는 것도 괜찮아요. 종이에 적힌 자신의 메모를 보며 목적을 이루고 싶다는 생각이 들 거예요.


적어놓기만 하고 며칠 동안 바라보기만 해도 좋아요. 아주 작은 것부터 시작해서 조금씩 목표를 성취해보세요. 막상 해보면 여러분도 놀랄걸요? 나 정말 할 수 있는 게 많구나 하고요. 그러다 보면 여러분의 빛이 환하게 빛날 날이 올 거예요."



꼬리스토리도 우울증이 얼마나 위험하고 힘든 것인지 알고 있는데요. 참, 누군가 얘기를 들어주기만 하더라도 많이 나아지는 질병이에요. 힘들어하는 분들이 있다면 포기하지 말란 말을 전해주고 싶습니다. 빛을 꺼트리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