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6 (수)

  • 흐림속초4.0℃
  • 구름많음5.6℃
  • 흐림철원6.1℃
  • 구름많음동두천7.8℃
  • 구름많음파주7.5℃
  • 흐림대관령1.2℃
  • 맑음백령도5.3℃
  • 비북강릉4.4℃
  • 흐림강릉5.3℃
  • 흐림동해5.2℃
  • 구름조금서울9.2℃
  • 맑음인천8.8℃
  • 구름많음원주9.6℃
  • 흐림울릉도4.5℃
  • 구름조금수원10.7℃
  • 구름많음영월9.5℃
  • 구름조금충주9.7℃
  • 맑음서산11.2℃
  • 흐림울진7.2℃
  • 맑음청주10.7℃
  • 맑음대전12.0℃
  • 흐림추풍령8.8℃
  • 흐림안동8.3℃
  • 흐림상주8.8℃
  • 흐림포항8.4℃
  • 맑음군산11.9℃
  • 흐림대구10.0℃
  • 구름조금전주12.2℃
  • 흐림울산8.7℃
  • 흐림창원9.5℃
  • 구름많음광주10.6℃
  • 흐림부산11.2℃
  • 흐림통영12.8℃
  • 구름많음목포9.5℃
  • 흐림여수10.4℃
  • 구름조금흑산도11.4℃
  • 흐림완도10.6℃
  • 구름조금고창12.1℃
  • 흐림순천11.2℃
  • 구름조금홍성(예)10.3℃
  • 흐림제주12.5℃
  • 흐림고산12.2℃
  • 흐림성산13.0℃
  • 구름많음서귀포14.7℃
  • 구름많음진주12.1℃
  • 구름많음강화8.8℃
  • 구름많음양평8.9℃
  • 구름조금이천10.2℃
  • 구름많음인제5.7℃
  • 구름많음홍천6.3℃
  • 흐림태백2.1℃
  • 흐림정선군6.6℃
  • 구름많음제천7.8℃
  • 구름많음보은9.9℃
  • 구름조금천안10.7℃
  • 맑음보령11.3℃
  • 맑음부여12.1℃
  • 구름조금금산11.6℃
  • 맑음부안11.6℃
  • 흐림임실11.0℃
  • 구름조금정읍10.9℃
  • 흐림남원11.9℃
  • 구름많음장수10.4℃
  • 맑음고창군11.7℃
  • 구름조금영광군11.7℃
  • 흐림김해시10.0℃
  • 흐림순창군11.5℃
  • 흐림북창원10.0℃
  • 흐림양산시10.0℃
  • 흐림보성군12.6℃
  • 흐림강진군10.3℃
  • 흐림장흥10.5℃
  • 흐림해남9.5℃
  • 구름많음고흥13.3℃
  • 구름많음의령군11.5℃
  • 흐림함양군10.5℃
  • 흐림광양시11.9℃
  • 구름많음진도군10.6℃
  • 흐림봉화7.6℃
  • 흐림영주7.8℃
  • 흐림문경8.8℃
  • 흐림청송군7.2℃
  • 구름많음영덕9.1℃
  • 흐림의성9.6℃
  • 흐림구미9.6℃
  • 흐림영천8.7℃
  • 흐림경주시8.6℃
  • 흐림거창10.4℃
  • 흐림합천11.0℃
  • 흐림밀양10.3℃
  • 흐림산청11.3℃
  • 흐림거제11.1℃
  • 흐림남해11.7℃
기상청 제공
심한 우울증을 앓는 남성에게 전한 담비의 교훈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물뉴스

심한 우울증을 앓는 남성에게 전한 담비의 교훈

 

2017년경, 영국 콘월에 사는 찰스 씨는 인생에서 가장 힘든 시기를 보내고 있었습니다. 1년 동안 가장 친한 친구와 양어머니 그리고 친어머니를 사고와 병으로 잃었습니다.


세상에서 가장 가까운 3명이 하루아침에 곁에서 사라지자 그에겐 극심한 우울증과 자살 충동이 찾아왔습니다.

 

batch_01.jpg

 

찰스 씨는 지옥 같은 우울증에서 벗어나고 인생을 재정비하기 위해 모든 걸 잊고 세계 여행을 떠나기로 계획했습니다.


직장을 퇴사한 후, 차를 포함해 가지고 있는 모든 재산을 처분한 후 유럽으로 곧장 떠났습니다. 그는 유럽에 도착하자마자 그는 19,500달러(약 2,300만 원)로 캠핑카 한 대를 구매했습니다. 

 

 

batch_02.jpg

 

찰스 씨는 캠핑카를 타고 유럽 14개국을 돌며 새로운 사람들과 만나고 온종일 끊임없이 움직였습니다. 세계적인 유적지와 경치 좋은 곳에 차를 세우고 밤하늘을 보며 밥을 먹고 잠을 잤습니다.


하루아침에 모든 걸 정리하고 익숙한 곳을 떠나 낯선 타지를 돌아다니는 게 쉽지는 않았을 겁니다. 그러나 그는 이 모든 게 어렵지 않았다고 대답했습니다.


"움츠리고 포기하고 싶을 때마다 밴딧 덕분에 용기를 낼 수 있었어요. 제 품에 안겨 의존하는 밴딧을 보면 가만히 있을 수 없었거든요."

 

 

batch_03.jpg

 

밴딧은 찰스 씨가 5년 전 보호소에서 입양한 담비입니다!


"밴딧은 저에게 세상에서 가장 가까운 존재 중 한 명입니다. 제 최악의 모습을 보고도 제 곁을 지켜주고 온갖 고생을 함께 겪은 친구예요."


무너졌던 정신과 마음을 어느 정도 다시 다잡았다고 생각한 그는 2년 만에 유럽 여행을 끝마친 후 고향인 영국 콘월로 돌아왔습니다.


그런데 돌아온 지 일주일 만에 밴딧이 세상을 떠나고 말았습니다.

 

 

batch_04.jpg

 

하지만 찰스 씨는 벤딧과 여행하며 이미 많은 것을 깨달았기에 절망에 빠져있기보다는 좋은 추억으로서 이별을 순수히 받아들였습니다.


"벤딧에게 많은 걸 배웠어요. 현재 내 곁에 남아 있는 소중한 존재들이 아직 많다는 것. 동시에 나를 아끼고 사랑하는 사람들이 여전히 많다는 것을 기억나게 해주었지요. 벤딧과의 이별을 슬프지만, 녀석도 저도 서로 행복한 시간을 함께 보냈다고 생각합니다."

 

 

batch_05.jpg

 

찰스 씨는 영국에 돌아온 후, 과거 자신과 같은 극심한 우울증에 빠진 사람들에게 위로와 조언을 건넸습니다.


"많이 힘드시죠? 각자 힘들어하는 이유는 다를 거예요. 학교나 직장에서의 인간관계 혹은 가족의 건강이나 경제적인 문제 그리고 내가 성취하고자 하는 목표가 잘되지 않았다거나요.


벤딧이 저에게 한 가지 알려준 사실이 있다면, 여러분은 현재 어떤 상황에 부닥쳤든 여러분 스스로가 전구처럼 밝게 빛나는 아름다운 존재라는 거예요. 하지만 여러분이 스스로 포기해버리면 그 빛은 깜빡이거나 어둡게 시들고 말아요."

 

 

batch_06.jpg

 

"저도 자살을 몇 번이나 생각해볼 정도로 심한 우울증에 시달렸어요. 저 자신의 빛도 깜빡이다 못해 점점 어두워지고 있었어요. 


저는 고급 아파트에 살며 좋은 직장과 또래보다 많은 재산을 가지고 있었어요. 고급 아파트? 고급 차? 좋은 직장? 그러나 그런 것들이 저의 행복과는 아무런 관련이 없더군요. 물론 전 재산을 처분하는 건 절대 쉬운 일은 아니었습니다(웃음).


저를 붙들어준 건 밴딧이었습니다. 제게 가장 소중한 건 저를 사랑하는 사람과 스스로를 사랑하는 저라는걸요. 저 또한 누군가에게 소중한 존재라는 걸 깨닫자 순간 꺼져가던 제 빛이 밝아지는 걸 느꼈어요. "

 

 

batch_07.jpg

 

"포기하지 마세요. 여러분 스스로가 밝은 빛을 내고 있어요. 그 빛을 꺼트리지 마세요. 작은 것부터 시작해보는 건 어떨까요? 저도 밴딧과 동네를 산책하는 것부터 시작해서 유럽 여행으로 이어진 것뿐이거든요."

 

 

batch_08.jpg

 

"밤마다 무엇을 하고 싶은지, 그것을 누구와 함께하고 싶은지 종이에 써서 눈에 보이는 곳에 붙여보는 것도 괜찮아요. 종이에 적힌 자신의 메모를 보며 목적을 이루고 싶다는 생각이 들 거예요.


적어놓기만 하고 며칠 동안 바라보기만 해도 좋아요. 아주 작은 것부터 시작해서 조금씩 목표를 성취해보세요. 막상 해보면 여러분도 놀랄걸요? 나 정말 할 수 있는 게 많구나 하고요. 그러다 보면 여러분의 빛이 환하게 빛날 날이 올 거예요."



꼬리스토리도 우울증이 얼마나 위험하고 힘든 것인지 알고 있는데요. 참, 누군가 얘기를 들어주기만 하더라도 많이 나아지는 질병이에요. 힘들어하는 분들이 있다면 포기하지 말란 말을 전해주고 싶습니다. 빛을 꺼트리지 마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