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3 (화)

  • 구름조금속초17.8℃
  • 구름많음15.9℃
  • 구름많음철원12.5℃
  • 구름많음동두천13.5℃
  • 구름많음파주11.3℃
  • 구름조금대관령11.5℃
  • 맑음백령도6.6℃
  • 구름조금북강릉18.9℃
  • 구름조금강릉18.5℃
  • 구름많음동해17.8℃
  • 구름많음서울12.6℃
  • 구름조금인천10.8℃
  • 구름많음원주14.3℃
  • 구름많음울릉도16.6℃
  • 구름조금수원10.4℃
  • 구름많음영월14.7℃
  • 구름많음충주13.9℃
  • 구름조금서산11.9℃
  • 구름조금울진20.1℃
  • 구름조금청주16.2℃
  • 구름조금대전15.4℃
  • 흐림추풍령13.5℃
  • 구름많음안동15.2℃
  • 구름많음상주15.7℃
  • 구름많음포항19.2℃
  • 구름조금군산11.4℃
  • 구름많음대구17.5℃
  • 흐림전주13.8℃
  • 구름조금울산20.2℃
  • 구름많음창원19.5℃
  • 구름많음광주13.3℃
  • 맑음부산19.7℃
  • 구름많음통영17.8℃
  • 흐림목포12.1℃
  • 구름많음여수16.8℃
  • 흐림흑산도11.3℃
  • 구름많음완도15.0℃
  • 흐림고창10.5℃
  • 구름많음순천13.4℃
  • 구름조금홍성(예)12.4℃
  • 흐림제주13.1℃
  • 흐림고산12.0℃
  • 구름많음성산15.5℃
  • 맑음서귀포17.5℃
  • 구름많음진주19.5℃
  • 구름많음강화11.7℃
  • 구름많음양평15.7℃
  • 구름많음이천15.2℃
  • 구름많음인제14.9℃
  • 구름많음홍천14.8℃
  • 구름많음태백11.8℃
  • 흐림정선군14.8℃
  • 구름많음제천13.7℃
  • 구름많음보은13.0℃
  • 구름많음천안14.4℃
  • 구름많음보령11.2℃
  • 구름조금부여15.3℃
  • 흐림금산13.7℃
  • 구름많음15.7℃
  • 흐림부안10.7℃
  • 흐림임실12.6℃
  • 흐림정읍11.6℃
  • 흐림남원13.2℃
  • 흐림장수11.7℃
  • 흐림고창군12.1℃
  • 흐림영광군11.0℃
  • 구름조금김해시19.9℃
  • 흐림순창군13.1℃
  • 구름많음북창원21.0℃
  • 구름조금양산시20.9℃
  • 구름많음보성군14.5℃
  • 흐림강진군14.1℃
  • 구름많음장흥14.2℃
  • 흐림해남13.2℃
  • 구름많음고흥15.0℃
  • 흐림의령군17.9℃
  • 구름많음함양군13.9℃
  • 구름많음광양시16.7℃
  • 구름많음진도군12.6℃
  • 흐림봉화13.2℃
  • 흐림영주14.2℃
  • 구름많음문경14.7℃
  • 흐림청송군15.8℃
  • 구름많음영덕18.3℃
  • 흐림의성15.8℃
  • 구름많음구미16.8℃
  • 흐림영천17.1℃
  • 구름많음경주시17.9℃
  • 구름많음거창17.0℃
  • 구름많음합천18.5℃
  • 흐림밀양19.0℃
  • 구름많음산청15.8℃
  • 구름조금거제20.1℃
  • 구름많음남해17.2℃
기상청 제공
[단기 임보 릴레이] 두 다리를 잃고도 손을 핥던 온정이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지말고 입양하세요

[단기 임보 릴레이] 두 다리를 잃고도 손을 핥던 온정이

 

*본 기사의 내용은 '사쪼남매 님'의 제보를 바탕으로 작성하였습니다.

 

batch_01.jpg

 

지난 2019년 여름, 차에 깔려 두 다리를 절단해야 했던 온정이를 기억하시나요? 온정이는 금촌 온정길에서 교통사고로 피투성이가 되어 도로 위에 누워있던 아이입니다.


온정이는 사고로 두 다리가 으스러졌지만 피부 박리와 복합골절로 수술조차 어려웠던 상황이었습니다. 

 

 

batch_02.jpg

 

의료진은 안락사를 권했으나 온정이를 구조했던 행동하는 동물 사랑(HDS)은 엄청난 고통 속에서도 구조대의 손을 핥으며 고마움을 표현했고, 결국 구조대는 온정이를 끝까지 최선을 다해 살리기로 했습니다.

 

 

batch_03.jpg

 

이후 행동하는 동물 사랑의 헌신적인 대처와 온정이 기사를 접한 많은 분들의 관심으로 온정이는 두 다리를 절단하는 수술을 무사히 마치고 어느 정도 회복했습니다.


하지만 온정이가 온전히 행복해질 때까지는 아직도 많은 단계와 숙제가 남아있습니다. 바로 재활과 집 그리고 비용 문제입니다.

 

 

batch_04.jpg

 

왼쪽 앞다리와 뒷다리가 절단돼 오른쪽 발만 남아 있는 온정 이는 혼자서 설 수가 없습니다. 대부분의 시간을 누워 지내야 하며 욕창을 방지하기 위해 꾸준히 자리를 바꿔줘야 합니다.  또, 아직도 남아 있는 통원 치료와 염증 치료로 막대한 병원비가 들어갔습니다. 


다행히 휠체어 업체인 [워크앤런]에서 온정이의 휠체어를 후원해주었습니다. 처음엔 휠체어가 꽤 낯설어 비틀거리던 온정이도 이제는 뛰어다니기도 한다고 합니다. 

 

 

batch_05.jpg

 

그러나 사실 무엇보다 급한 건 온정이가 지낼 집입니다. 온정이는 특별한 관심을 필요로 하지만, 수십수백 마리를 돌보는 보호소 특성상 온정이를 섬세하게 돌볼 수 없습니다.


현재 몇몇 자원봉사자분들께서 온정이 임보에 나서 온정이를 돌봐주고 계시지만, 임보 기간이 끝나갈 때마다 구조대는 온정이를 돌볼 장소를 못 구할까 싶어 애가 탄다고 합니다.

 

 

batch_06.gif

 

구조대는 온정이에 대한 꾸준한 관심을 가졌으면 한다며 [1달 임보 릴레이] 캠페인을 기획하였습니다. 온정이에 대한 임보 의사를 아래 담당자에게 전달하면, 날짜와 스케줄 조정을 통해 온정이를 한 달간 돌보실 수 있습니다.


행동하는 동물 사랑은 "현재 임보 기간이 끝나면 지낼 곳이 없어 하루빨리 한 명의 희망자라도 나타났으면 한다"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습니다.

 

 

batch_07.jpeg

 

온정이는 두 다리가 으스러진 고통스러운 상황에서도 꼬리를 흔들고 사람들을 손을 핥을 정도로 사람을 무척 좋아하고 낯가림이 없는 아이입니다. 다른 강아지들과도 잘 지내며, 성격 또한 깔끔해 배변 후 스스로 자리를 옮기는 아이입니다.


즉, 장애견이라고는 하나 손이 많이 가지 않아 일반 강아지들을 돌보는 것과 크게 다르지 않을 것이라고 합니다. 


온정이의 다음 집이 되어주세요. 여러분의 용기와 관심을 다시 한번 부탁드립니다!



입양아 정보

이름: 온정

나이: 9개월(추정)

성별: 여

특이사항: 교통사고로 왼쪽 앞다리와 뒷다리 모두 절단 수술을 함.


임보조건 

-아래 문의처로 유선 상담 2회

-임보자 거주 환경 사진 필수

-입양일기 작성

-임보 기간 내 기본검진비는 임보자 부담

(수술비나 액수가 큰 치료비는 모금할 예정)

-입양시 책임비 15만 원


입양문의 

담당자: 행동하는동물사랑

메일: hdsppl@naver.com

카카오톡ID: 카카오 플러스친구 [행동하는동물사랑] 친구추가 후 문의



이제원 기자  ggori_story@naver.com

ⓒ 꼬리스토리

 

 

  *본 기사의 내용은 '사쪼남매 님'의 제보를 바탕으로 작성하였습니다.     지난 2019년 여름, 차에 깔려 두 다리를 절단해야 했던 온정이를 기억하시나요? 온정이는 금촌 온정길에서 교통사고로 피투성이가 되어 도로 위에 누워있던 아이입니다. 온정이는 사고로 두 다리가 으스러졌지만 피부 박리와 복합골절로 수술조차 어려웠던 상황이었습니다.        의료진은 안락사를 권했으나 온정이를 구조했던 행동하는 동물 사랑(HDS)은 엄청난 고통 속에서도 구조대의 손을 핥으며 고마움을 표현했고, 결국 구조대는 온정이를 끝까지 최선을 다해 살리기로 했습니다.       이후 행동하는 동물 사랑의 헌신적인 대처와 온정이 기사를 접한 많은 분들의 관심으로 온정이는 두 다리를 절단하는 수술을 무사히 마치고 어느 정도 회복했습니다. 하지만 온정이가 온전히 행복해질 때까지는 아직도 많은 단계와 숙제가 남아있습니다. 바로 재활과 집 그리고 비용 문제입니다.       왼쪽 앞다리와 뒷다리가 절단돼 오른쪽 발만 남아 있는 온정 이는 혼자서 설 수가 없습니다. 대부분의 시간을 누워 지내야 하며 욕창을 방지하기 위해 꾸준히 자리를 바꿔줘야 합니다.  또, 아직도 남아 있는 통원 치료와 염증 치료로 막대한 병원비가 들어갔습니다.  다행히 휠체어 업체인 [워크앤런]에서 온정이의 휠체어를 후원해주었습니다. 처음엔 휠체어가 꽤 낯설어 비틀거리던 온정이도 이제는 뛰어다니기도 한다고 합니다.        그러나 사실 무엇보다 급한 건 온정이가 지낼 집입니다. 온정이는 특별한 관심을 필요로 하지만, 수십수백 마리를 돌보는 보호소 특성상 온정이를 섬세하게 돌볼 수 없습니다. 현재 몇몇 자원봉사자분들께서 온정이 임보에 나서 온정이를 돌봐주고 계시지만, 임보 기간이 끝나갈 때마다 구조대는 온정이를 돌볼 장소를 못 구할까 싶어 애가 탄다고 합니다.       구조대는 온정이에 대한 꾸준한 관심을 가졌으면 한다며 [1달 임보 릴레이] 캠페인을 기획하였습니다. 온정이에 대한 임보 의사를 아래 담당자에게 전달하면, 날짜와 스케줄 조정을 통해 온정이를 한 달간 돌보실 수 있습니다. 행동하는 동물 사랑은 "현재 임보 기간이 끝나면 지낼 곳이 없어 하루빨리 한 명의 희망자라도 나타났으면 한다"며 안타까운 마음을 드러냈습니다.       온정이는 두 다리가 으스러진 고통스러운 상황에서도 꼬리를 흔들고 사람들을 손을 핥을 정도로 사람을 무척 좋아하고 낯가림이 없는 아이입니다. 다른 강아지들과도 잘 지내며, 성격 또한 깔끔해 배변 후 스스로 자리를 옮기는 아이입니다. 즉, 장애견이라고는 하나 손이 많이 가지 않아 일반 강아지들을 돌보는 것과 크게 다르지 않을 것이라고 합니다.  온정이의 다음 집이 되어주세요. 여러분의 용기와 관심을 다시 한번 부탁드립니다! 입양아 정보 이름: 온정 나이: 9개월(추정) 성별: 여 특이사항: 교통사고로 왼쪽 앞다리와 뒷다리 모두 절단 수술을 함. 임보조건  -아래 문의처로 유선 상담 2회 -임보자 거주 환경 사진 필수 -입양일기 작성 -임보 기간 내 기본검진비는 임보자 부담 (수술비나 액수가 큰 치료비는 모금할 예정) -입양시 책임비 15만 원 입양문의  담당자: 행동하는동물사랑 메일: hdsppl@naver.com 카카오톡ID: 카카오 플러스친구 [행동하는동물사랑] 친구추가 후 문의 이제원 기자  ggori_story@naver.com © 꼬리스토리    
출처 : ⓒ 꼬리스토리 , ⓒ 꼬리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