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2.26 (수)

  • 흐림속초4.0℃
  • 구름많음6.7℃
  • 흐림철원6.8℃
  • 구름많음동두천9.0℃
  • 구름많음파주8.8℃
  • 흐림대관령0.6℃
  • 맑음백령도4.6℃
  • 비북강릉4.4℃
  • 흐림강릉5.4℃
  • 흐림동해5.1℃
  • 구름많음서울9.8℃
  • 구름많음인천9.4℃
  • 구름많음원주9.7℃
  • 흐림울릉도5.3℃
  • 구름많음수원10.9℃
  • 흐림영월9.1℃
  • 구름많음충주10.2℃
  • 구름조금서산11.0℃
  • 흐림울진6.6℃
  • 구름많음청주11.7℃
  • 구름많음대전13.4℃
  • 구름많음추풍령10.8℃
  • 구름많음안동9.3℃
  • 흐림상주11.2℃
  • 흐림포항9.0℃
  • 구름조금군산11.4℃
  • 흐림대구10.4℃
  • 구름많음전주11.8℃
  • 흐림울산9.4℃
  • 구름많음창원10.8℃
  • 구름많음광주11.7℃
  • 흐림부산13.5℃
  • 구름많음통영12.5℃
  • 구름조금목포11.1℃
  • 흐림여수10.7℃
  • 구름조금흑산도11.4℃
  • 흐림완도10.9℃
  • 구름조금고창12.8℃
  • 흐림순천11.9℃
  • 구름많음홍성(예)11.2℃
  • 흐림제주12.6℃
  • 흐림고산12.1℃
  • 흐림성산12.9℃
  • 흐림서귀포15.1℃
  • 구름많음진주13.3℃
  • 구름많음강화8.8℃
  • 흐림양평10.1℃
  • 흐림이천11.2℃
  • 흐림인제6.0℃
  • 흐림홍천7.0℃
  • 흐림태백2.2℃
  • 흐림정선군7.4℃
  • 흐림제천8.9℃
  • 구름많음보은10.9℃
  • 흐림천안11.1℃
  • 맑음보령11.7℃
  • 구름많음부여13.2℃
  • 구름많음금산12.6℃
  • 구름조금부안12.0℃
  • 구름많음임실12.0℃
  • 구름많음정읍11.8℃
  • 구름많음남원13.6℃
  • 흐림장수11.3℃
  • 구름조금고창군12.6℃
  • 구름조금영광군12.6℃
  • 흐림김해시11.0℃
  • 구름많음순창군13.0℃
  • 구름많음북창원12.3℃
  • 흐림양산시10.5℃
  • 흐림보성군13.5℃
  • 흐림강진군11.9℃
  • 흐림장흥11.6℃
  • 구름많음해남10.7℃
  • 흐림고흥12.1℃
  • 흐림의령군13.2℃
  • 구름많음함양군12.6℃
  • 흐림광양시12.2℃
  • 구름많음진도군11.6℃
  • 흐림봉화8.8℃
  • 흐림영주8.7℃
  • 흐림문경9.1℃
  • 흐림청송군7.6℃
  • 흐림영덕9.0℃
  • 흐림의성9.6℃
  • 흐림구미10.6℃
  • 흐림영천9.1℃
  • 흐림경주시8.8℃
  • 흐림거창11.0℃
  • 흐림합천12.1℃
  • 흐림밀양12.2℃
  • 구름많음산청13.1℃
  • 구름많음거제11.6℃
  • 흐림남해11.9℃
기상청 제공
죽이지 마세요! 꿀벌을 보호해야 하는 이유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물뉴스

죽이지 마세요! 꿀벌을 보호해야 하는 이유

 

얼마 전, 카페 야외 테라스에서 흥미로운 장면이 목격됐습니다. 카페 근처를 지나가던 벌 한 마리가 야외 테라스에 놓인 시럽 통을 발견하고 빙글빙글 춤을 추었습니다.


동료들에게 꽃의 위치를 알리는 신호입니다.

 

batch_01.jpg

 

잠시 후, 여러 마리의 꿀벌이 나타나 시럽 통에 달라붙었습니다. 

 

그런데 시럽 통의 뚜껑을 꽉 닫혀 있어 벌들이 시럽을 훔칠 가능성이 높지 않아 보입니다. 포기해야 할까요?

 

 

batch_02.gif

 

그러나 달콤한 꿀을 집으로 가져가야 한다는 사명감에 불타오른 꿀벌들은 뚜껑 아래에 머리를 대고 힘을 합쳐 밀기 시작합니다.


놀랍게도 뚜껑이 조금씩 움직이더니 잠시 후 완전히 벗겨져 바닥 아래로 떨어졌습니다. 그리곤 꿀벌들이 통 입구에 달라붙어 여유롭게 시럽을 빨아들입니다.

 

 

batch_03.jpg

 

꿀벌들의 놀라운 협동을 본 네티즌들은 "꿀벌들 꿀 빨았네" "우리도 너네 꿀 훔쳤으니 이제 비긴 거야" 등의 반응을 보이며 즐거워했습니다.


한편, 한 전문가는 위험한 상황이 아니라면 꿀벌을 죽이거나 내쫓지 말 것을 강조했는데요. 그 이유는 꿀벌이 인류의 삶과 밀접한 관계가 있기 때문입니다.

 

 

batch_04.jpg

 

인류가 수확하는 농산물의 80%가 꿀벌의 꽃 채취 과정에서 수분하고 열매를 맺습니다. 즉, 꿀벌의 감소는 인류의 식량 감소라는 치명적인 문제로 이어지게 됩니다.


현재 추세라면 꿀벌은 18년 후 완전히 멸종될지도 모른다는 견해가 나오기도 했는데요. 양봉업자 분들은 벌집에서 꿀을 채취 시 애벌레 번식을 위한 꿀을 일부 남겨놓아야 하며, 일반인들은 가급적 꿀벌을 해치면 안 된다는 교육과 권고가 필요해 보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