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7.05 (일)

  • 맑음속초21.0℃
  • 구름많음20.8℃
  • 맑음철원20.5℃
  • 구름조금동두천20.7℃
  • 맑음파주18.8℃
  • 구름조금대관령15.6℃
  • 안개백령도18.2℃
  • 맑음북강릉20.7℃
  • 맑음강릉23.7℃
  • 맑음동해20.4℃
  • 구름많음서울23.1℃
  • 구름조금인천21.4℃
  • 구름많음원주23.4℃
  • 맑음울릉도18.6℃
  • 구름많음수원21.6℃
  • 구름많음영월21.7℃
  • 구름많음충주21.7℃
  • 구름조금서산19.5℃
  • 맑음울진19.6℃
  • 구름많음청주24.3℃
  • 구름조금대전22.5℃
  • 구름조금추풍령18.8℃
  • 구름많음안동21.2℃
  • 맑음상주20.3℃
  • 구름조금포항22.5℃
  • 구름많음군산20.8℃
  • 구름조금대구22.3℃
  • 구름조금전주22.3℃
  • 구름많음울산20.3℃
  • 구름많음창원20.5℃
  • 구름많음광주22.0℃
  • 구름많음부산21.4℃
  • 구름많음통영21.2℃
  • 구름조금목포22.0℃
  • 구름조금여수21.6℃
  • 구름많음흑산도18.5℃
  • 구름조금완도20.6℃
  • 구름많음고창20.2℃
  • 구름많음순천18.9℃
  • 맑음홍성(예)20.8℃
  • 흐림제주21.5℃
  • 흐림고산20.9℃
  • 구름많음성산21.9℃
  • 비서귀포21.5℃
  • 구름많음진주20.3℃
  • 구름조금강화18.4℃
  • 구름많음양평22.6℃
  • 구름많음이천23.0℃
  • 구름조금인제19.9℃
  • 구름많음홍천21.3℃
  • 구름많음태백16.7℃
  • 구름조금정선군20.3℃
  • 흐림제천20.5℃
  • 구름조금보은20.1℃
  • 구름많음천안20.3℃
  • 구름조금보령20.2℃
  • 구름조금부여21.8℃
  • 구름조금금산20.0℃
  • 구름조금21.7℃
  • 구름조금부안20.5℃
  • 맑음임실18.6℃
  • 구름조금정읍20.9℃
  • 구름많음남원20.3℃
  • 구름조금장수17.5℃
  • 구름많음고창군19.8℃
  • 구름많음영광군20.6℃
  • 구름많음김해시21.4℃
  • 구름많음순창군19.7℃
  • 구름많음북창원21.8℃
  • 구름많음양산시21.6℃
  • 구름많음보성군21.7℃
  • 구름조금강진군20.0℃
  • 구름많음장흥19.9℃
  • 구름많음해남21.0℃
  • 구름많음고흥20.0℃
  • 구름많음의령군20.7℃
  • 구름많음함양군19.0℃
  • 구름많음광양시21.3℃
  • 구름많음진도군20.7℃
  • 구름많음봉화18.6℃
  • 흐림영주19.5℃
  • 구름조금문경19.6℃
  • 구름많음청송군18.4℃
  • 구름많음영덕19.1℃
  • 맑음의성19.6℃
  • 맑음구미20.8℃
  • 구름조금영천20.5℃
  • 구름조금경주시20.6℃
  • 구름많음거창19.0℃
  • 구름조금합천20.3℃
  • 구름많음밀양21.1℃
  • 구름조금산청19.9℃
  • 구름많음거제20.5℃
  • 구름조금남해20.1℃
기상청 제공
캘리포니아를 정복할 아기 고양이, 마우스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리뉴스

캘리포니아를 정복할 아기 고양이, 마우스

 

1월 초, 캘리포니아 카슨시티에서 아기 고양이 한 마리가 사람들이 북적거리는 거리를 홀로 거닐다 붙잡혔습니다.


그런데 아기 고양이는 털은 매우 풍성했지만, 몸 크기는 생후 1주라고 해도 믿을 만큼 매우 작았습니다.

 

batch_01.png

 

아기 고양이의 몸에 묻은 흙덩어리가 크게 보일 만큼 녀석의 체구는 놀라울 정도로 작았습니다. 


캘리포니아 지역 동물구조대(Wrenn Rescue)에서 자원봉사자로 활동하는 에린 씨가 말했습니다.


"구조대로 활동하며 수많은 아기 고양이들을 봐왔지만, 그렇게 작은 고양이는 정말 처음 봤어요."

 

 

batch_02.png

 

에린 씨는 아기 고양이를 바로 수의사에게 데려갔고, 진단 결과 생후 4주가 넘은 고양이라는 게 밝혀졌습니다.


"생후 4주인데 녀석의 무게는 240g이었어요. 웬만한 편지 봉투보다 가벼운 무게죠."


에린 씨는 쥐처럼 작은 아기 고양이의 얼굴을 쳐다보며 말했습니다. 


"이 녀석의 이름은 마우스예요."

 

 

batch_03.png

 

마우스는 에린 씨의 집에서 2시간마다 밥을 얻어먹으며 건강하게 몸을 불려 나가기 시작했습니다.


배가 동그랗게 부른 마우스는 기분이 좋은지 에린 씨의 가슴에 올라와 그녀의 귀에 귓속말을 건넸습니다.


"골골골골골골골골-"

 

 

batch_04.png

 

몇 주 후, 에린 씨는 입가에 우유를 잔뜩 묻힌 마우스를 저울에 올려놓고는 크게 기뻐했습니다.


"240g에서 450g으로 쪘네요!!!"


체중이 약 2배가량 불며, 손바닥만 했던 마우스는 에린 씨의 손보다 살짝 커졌습니다. 그리고 마우스의 늘어난 체중만큼 에너지도 2배로 늘어났습니다!

 

 

batch_05.png

 

마우스는 450g의 덩치에서 뿜어져 나오는 폭발적인 힘으로 거울 앞으로 뛰어가 작은 고양이에게 달려들었습니다.


거울 속 자신을 공격하는 마우스의 모습을 보며 에린 씨가 웃음을 터트렸습니다.


"에너지가 너무 넘치네요. 저거보다 더 커졌으면 어쩔 뻔했나요?"

 

 

batch_06.png

 

마우스는 에린 씨의 집안에서 자신의 영역을 확보해나가기 시작했고, 자신의 영역에 들어오는 에린 씨의 다른 고양이들, 덩치가 3배나 큰 성묘들에게 달려들어 헤드록을 걸었습니다.


"450g인데도 이런데. 아마 마우스의 체중이 3kg쯤 도달하면 캘리포니아를 정복할지도 모르겠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