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3.03 (수)

  • 맑음속초-4.3℃
  • 흐림-4.1℃
  • 구름많음철원-5.5℃
  • 맑음동두천-2.5℃
  • 맑음파주-3.3℃
  • 맑음대관령-15.1℃
  • 맑음백령도0.6℃
  • 맑음북강릉-2.5℃
  • 맑음강릉-2.4℃
  • 구름조금동해-1.5℃
  • 맑음서울0.5℃
  • 맑음인천1.2℃
  • 맑음원주-1.2℃
  • 맑음울릉도-1.6℃
  • 맑음수원-1.4℃
  • 구름조금영월-1.1℃
  • 맑음충주-2.2℃
  • 맑음서산-2.0℃
  • 구름많음울진-1.9℃
  • 맑음청주0.8℃
  • 맑음대전-0.6℃
  • 맑음추풍령-4.0℃
  • 맑음안동-1.8℃
  • 흐림상주-2.1℃
  • 흐림포항1.2℃
  • 맑음군산-0.2℃
  • 맑음대구0.6℃
  • 맑음전주0.6℃
  • 구름조금울산0.7℃
  • 맑음창원0.8℃
  • 맑음광주1.4℃
  • 맑음부산2.3℃
  • 맑음통영2.5℃
  • 맑음목포1.2℃
  • 맑음여수4.2℃
  • 구름조금흑산도3.1℃
  • 맑음완도1.4℃
  • 맑음고창-1.7℃
  • 맑음순천-2.3℃
  • 맑음홍성(예)-1.7℃
  • 구름많음제주5.3℃
  • 맑음고산4.9℃
  • 구름많음성산4.4℃
  • 맑음서귀포6.5℃
  • 맑음진주-1.8℃
  • 맑음강화-1.1℃
  • 맑음양평-1.4℃
  • 맑음이천-1.8℃
  • 맑음인제-4.0℃
  • 맑음홍천-2.8℃
  • 맑음태백-6.7℃
  • 맑음정선군-6.3℃
  • 맑음제천-3.8℃
  • 맑음보은-3.0℃
  • 맑음천안-2.1℃
  • 맑음보령-1.3℃
  • 맑음부여-2.0℃
  • 맑음금산-2.5℃
  • 맑음-0.9℃
  • 맑음부안0.0℃
  • 맑음임실-2.4℃
  • 맑음정읍-0.6℃
  • 맑음남원-2.1℃
  • 맑음장수-3.4℃
  • 맑음고창군-1.4℃
  • 맑음영광군-1.5℃
  • 맑음김해시0.0℃
  • 맑음순창군-1.3℃
  • 맑음북창원2.2℃
  • 맑음양산시0.1℃
  • 맑음보성군0.8℃
  • 맑음강진군-0.6℃
  • 맑음장흥-1.1℃
  • 맑음해남-2.6℃
  • 맑음고흥-1.0℃
  • 맑음의령군-1.0℃
  • 맑음함양군-3.4℃
  • 맑음광양시2.6℃
  • 맑음진도군-0.2℃
  • 흐림봉화-2.3℃
  • 맑음영주-0.4℃
  • 맑음문경-1.4℃
  • 흐림청송군-3.4℃
  • 구름조금영덕-1.6℃
  • 맑음의성-2.9℃
  • 맑음구미-1.1℃
  • 맑음영천-0.6℃
  • 맑음경주시0.5℃
  • 맑음거창-2.4℃
  • 맑음합천-1.4℃
  • 구름조금밀양0.4℃
  • 맑음산청-2.1℃
  • 맑음거제1.2℃
  • 맑음남해1.3℃
기상청 제공
경찰서에 찾아온 댕댕이 '저 찾는 사람 없었어요?'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리뉴스

경찰서에 찾아온 댕댕이 '저 찾는 사람 없었어요?'

 

2월 중순 새벽, 텍사스 오데사 경찰서로 들어온 누군가가 경찰 접수 데스크에 앞발을 올리고는 민원을 제기했습니다.


새벽에 갑작스럽게 찾아온 손님은 목줄이 채워진 개였습니다.

 

batch_01.jpg

 

당시 근무를 서던 루스티 경사는 개의 사진을 공개하며 말했습니다.


"길 잃은 민원인 한 분이 미소를 지으며 경찰에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무엇을 도와드릴까요?"


루스티 경사는 길을 잃고 당황한 개가 스스로 경찰서에 들어와 도움을 요청한 것일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습니다.

 

 

batch_02.jpg

 

동료 경찰들이 테니스 공을 던지며 놀아주는 동안 루스티 경사는 개의 보호자를 찾기 위해 목걸이를 살펴보았습니다.


하지만 개 목걸이에는 집 주소가 적힌 태그가 떨어져 나가고 없었고, 그는 동물 관제센터에 연락해 경찰서로 방문해 개에게 마이크로칩이 있는지 스캔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잠시 후 한 남성이 경찰서로 찾아왔습니다. 그런데 그 남성은 동물 관제센터 직원으로 보이지는 않았습니다.

 

 

batch_03.jpg

 

루스티 경사가 웃으며 말했습니다.


"여기서 약 1.6km 떨어진 곳에 사는 보호자가 자신의 개를 찾으러 왔었습니다. 다행히 하루도 안 돼 바로 보호자를 찾았군요."


개의 이름은 치코였으며, 치코를 잃어버린 보호자가 한참을 찾아 헤매다 경찰서로 방문한 것입니다. 다행히 스스로 경찰서에 방문한 영리한 댕댕이 덕에 사건이 바로 해결되었습니다!


루스티 경사가 턱을 문지르며 말했습니다.


"스스로 실종 신고를 하고 스스로 사건을 해결했군요. 정말 영리한 녀석인데요. 녀석이 경찰이 된다면 꽤 훌륭한 경찰이 될 것 같군요."

 

 

  2월 중순 새벽, 텍사스 오데사 경찰서로 들어온 누군가가 경찰 접수 데스크에 앞발을 올리고는 민원을 제기했습니다. 새벽에 갑작스럽게 찾아온 손님은 목줄이 채워진 개였습니다.     당시 근무를 서던 루스티 경사는 개의 사진을 공개하며 말했습니다. "길 잃은 민원인 한 분이 미소를 지으며 경찰에 도움을 요청했습니다. 무엇을 도와드릴까요?" 루스티 경사는 길을 잃고 당황한 개가 스스로 경찰서에 들어와 도움을 요청한 것일지도 모른다고 생각했습니다.       동료 경찰들이 테니스 공을 던지며 놀아주는 동안 루스티 경사는 개의 보호자를 찾기 위해 목걸이를 살펴보았습니다. 하지만 개 목걸이에는 집 주소가 적힌 태그가 떨어져 나가고 없었고, 그는 동물 관제센터에 연락해 경찰서로 방문해 개에게 마이크로칩이 있는지 스캔해달라고 요청했습니다. 잠시 후 한 남성이 경찰서로 찾아왔습니다. 그런데 그 남성은 동물 관제센터 직원으로 보이지는 않았습니다.       루스티 경사가 웃으며 말했습니다. "여기서 약 1.6km 떨어진 곳에 사는 보호자가 자신의 개를 찾으러 왔었습니다. 다행히 하루도 안 돼 바로 보호자를 찾았군요." 개의 이름은 치코였으며, 치코를 잃어버린 보호자가 한참을 찾아 헤매다 경찰서로 방문한 것입니다. 다행히 스스로 경찰서에 방문한 영리한 댕댕이 덕에 사건이 바로 해결되었습니다! 루스티 경사가 턱을 문지르며 말했습니다. "스스로 실종 신고를 하고 스스로 사건을 해결했군요. 정말 영리한 녀석인데요. 녀석이 경찰이 된다면 꽤 훌륭한 경찰이 될 것 같군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