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4.06 (월)

  • 맑음속초14.4℃
  • 맑음10.4℃
  • 맑음철원11.5℃
  • 맑음동두천12.0℃
  • 맑음파주11.6℃
  • 맑음대관령9.1℃
  • 맑음백령도12.1℃
  • 맑음북강릉13.0℃
  • 맑음강릉13.8℃
  • 맑음동해11.4℃
  • 맑음서울12.6℃
  • 맑음인천10.3℃
  • 맑음원주10.6℃
  • 맑음울릉도14.6℃
  • 맑음수원11.9℃
  • 맑음영월11.4℃
  • 맑음충주9.8℃
  • 맑음서산12.3℃
  • 맑음울진13.1℃
  • 맑음청주11.0℃
  • 맑음대전12.1℃
  • 맑음추풍령11.1℃
  • 맑음안동10.7℃
  • 맑음상주13.3℃
  • 맑음포항15.1℃
  • 맑음군산10.6℃
  • 맑음대구13.5℃
  • 맑음전주12.1℃
  • 맑음울산14.9℃
  • 맑음창원13.4℃
  • 맑음광주11.7℃
  • 맑음부산14.6℃
  • 맑음통영14.4℃
  • 맑음목포9.5℃
  • 맑음여수13.0℃
  • 맑음흑산도11.7℃
  • 맑음완도12.6℃
  • 맑음고창12.8℃
  • 맑음순천12.3℃
  • 맑음홍성(예)13.0℃
  • 맑음제주11.5℃
  • 구름조금고산10.1℃
  • 구름조금성산13.7℃
  • 구름조금서귀포14.5℃
  • 맑음진주13.6℃
  • 맑음강화11.6℃
  • 맑음양평10.2℃
  • 맑음이천10.6℃
  • 맑음인제11.1℃
  • 맑음홍천12.1℃
  • 맑음태백11.6℃
  • 맑음정선군11.4℃
  • 맑음제천10.3℃
  • 맑음보은9.8℃
  • 맑음천안11.3℃
  • 맑음보령9.7℃
  • 맑음부여10.6℃
  • 맑음금산11.3℃
  • 맑음11.9℃
  • 맑음부안11.8℃
  • 맑음임실11.9℃
  • 맑음정읍11.6℃
  • 맑음남원11.1℃
  • 맑음장수12.1℃
  • 맑음고창군11.5℃
  • 맑음영광군12.1℃
  • 맑음김해시13.8℃
  • 맑음순창군11.8℃
  • 맑음북창원14.9℃
  • 맑음양산시14.5℃
  • 구름조금보성군13.9℃
  • 맑음강진군13.5℃
  • 맑음장흥13.1℃
  • 맑음해남12.7℃
  • 맑음고흥12.9℃
  • 맑음의령군13.6℃
  • 맑음함양군14.1℃
  • 맑음광양시15.1℃
  • 구름조금진도군12.3℃
  • 맑음봉화12.0℃
  • 맑음영주11.2℃
  • 맑음문경12.9℃
  • 맑음청송군11.8℃
  • 맑음영덕15.4℃
  • 맑음의성11.6℃
  • 맑음구미13.4℃
  • 맑음영천13.1℃
  • 맑음경주시15.4℃
  • 맑음거창13.3℃
  • 맑음합천13.2℃
  • 맑음밀양13.4℃
  • 맑음산청13.2℃
  • 맑음거제13.2℃
  • 맑음남해12.8℃
기상청 제공
'맛있어 보이길래' 다이아 반지를 삼킨 반려견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물뉴스

'맛있어 보이길래' 다이아 반지를 삼킨 반려견

 

남아프리카에서 한 여성이 집에서 약혼반지를 잃어버렸습니다. 


화장실을 가기 전에 반지를 빼 탁자 위에 올려놓았는데, 짧은 사이 반지가 감쪽같이 사라진 것입니다.

 

batch_01.jpg

 

먼지 하나도 놓치지 않는다는 심정으로 주변을 꼼꼼하게 찾아보았지만 반지는 전혀 보이지 않았습니다. 


여성은 때마침 바로 옆에서 자신을 물끄러미 쳐다보고 있는 반려견 페퍼를 보자 이런 생각이 들었습니다.


'설마 이 녀석이 먹은 건 아니겠지?'

 

 

batch_02.jpg

 

그녀는 혹시나 하는 마음으로 페퍼를 데리고 동물병원으로 데려갔습니다.


놀랍게도 페퍼의 엑스레이 사진에는 약혼반지의 선명한 모습이 찍혀 있었습니다.

 

 

batch_03.jpg

 

의료진은 보호자와 의논한 끝에, 반지가 아직 위에 머물러 있다는 것에 착안해 가장 안전한 방법을 택하기로 했습니다. 바로 구토제를 먹이는 것입니다.


"대변으로 나올 때까지 기다릴 수도 있었으나, 페퍼가 다칠 가능성도 있었습니다. 아직 위 속에 있는 반지를 토해내게 하는 게 가장 안전한 방법이었습니다."


구토제를 먹은 페퍼는 몇 분 안 돼 토를 했고, 여성은 반지를 무사히 회수했습니다.

 

 

batch_04.jpg

 

여성은 페퍼와 반지를 껴안으며 말했습니다.


"페퍼도 반지도 둘 다 제게 소중합니다. 모두 무사해서 다행이에요."


페퍼가 무사해서 다행이지만, 앞으로 같은 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반지같이 중요한 물건은 페퍼의 입이 닿지 않는 곳에 보관해야겠네요! 반지뿐 아니라 소중한 반려견의 건강을 위해서라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