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2.02 (수)

  • 흐림속초3.9℃
  • 흐림-0.3℃
  • 흐림철원-1.7℃
  • 흐림동두천0.1℃
  • 흐림파주-0.7℃
  • 흐림대관령-1.7℃
  • 흐림백령도3.2℃
  • 흐림북강릉5.4℃
  • 흐림강릉4.8℃
  • 흐림동해5.4℃
  • 흐림서울1.7℃
  • 흐림인천1.3℃
  • 맑음원주1.2℃
  • 흐림울릉도6.1℃
  • 흐림수원2.7℃
  • 흐림영월0.3℃
  • 흐림충주0.6℃
  • 구름많음서산3.3℃
  • 구름많음울진4.6℃
  • 흐림청주2.6℃
  • 흐림대전1.4℃
  • 흐림추풍령0.4℃
  • 구름조금안동-0.5℃
  • 흐림상주0.6℃
  • 구름많음포항4.1℃
  • 흐림군산2.8℃
  • 구름조금대구1.1℃
  • 흐림전주1.6℃
  • 맑음울산5.6℃
  • 맑음창원4.7℃
  • 구름많음광주4.2℃
  • 맑음부산9.2℃
  • 구름조금통영7.1℃
  • 구름많음목포3.1℃
  • 구름많음여수7.6℃
  • 구름조금흑산도8.4℃
  • 구름많음완도6.2℃
  • 흐림고창1.7℃
  • 구름많음순천2.8℃
  • 구름많음홍성(예)2.7℃
  • 흐림제주9.3℃
  • 구름조금고산9.7℃
  • 구름많음성산10.3℃
  • 구름조금서귀포11.2℃
  • 구름조금진주3.6℃
  • 흐림강화1.2℃
  • 맑음양평1.6℃
  • 구름많음이천0.8℃
  • 흐림인제-0.7℃
  • 흐림홍천-0.5℃
  • 맑음태백0.1℃
  • 흐림정선군-0.5℃
  • 흐림제천0.3℃
  • 흐림보은-0.6℃
  • 흐림천안1.6℃
  • 흐림보령3.4℃
  • 흐림부여2.3℃
  • 흐림금산-1.3℃
  • 흐림1.6℃
  • 흐림부안1.6℃
  • 흐림임실2.2℃
  • 흐림정읍-0.2℃
  • 흐림남원-1.1℃
  • 흐림장수-2.9℃
  • 흐림고창군2.2℃
  • 흐림영광군1.7℃
  • 구름조금김해시4.3℃
  • 흐림순창군-0.5℃
  • 구름조금북창원5.6℃
  • 구름조금양산시5.6℃
  • 구름조금보성군5.0℃
  • 구름조금강진군4.8℃
  • 맑음장흥5.1℃
  • 구름조금해남-0.3℃
  • 구름조금고흥4.8℃
  • 맑음의령군2.4℃
  • 구름많음함양군-1.4℃
  • 흐림광양시6.4℃
  • 구름조금진도군5.6℃
  • 맑음봉화-1.7℃
  • 흐림영주-0.7℃
  • 흐림문경-0.2℃
  • 구름많음청송군-1.1℃
  • 구름조금영덕4.8℃
  • 맑음의성-2.4℃
  • 구름많음구미0.5℃
  • 맑음영천-1.0℃
  • 맑음경주시2.9℃
  • 구름많음거창-1.7℃
  • 구름조금합천-1.1℃
  • 맑음밀양2.0℃
  • 구름많음산청-2.7℃
  • 구름많음거제7.5℃
  • 구름많음남해5.4℃
기상청 제공
새벽 6시에 유치원 문을 두드린 댕댕이 '선생님 저 왔어요'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리뉴스

새벽 6시에 유치원 문을 두드린 댕댕이 '선생님 저 왔어요'

 

10월 17일 토요일 이른 아침, 반려동물 유치원에서 근무하는 마티 씨는 문 앞에 꼬리를 흔들고 있는 검은색 개 한 마리를 발견했습니다.


매주 4차례씩 방문한 단골손님의 반려견 젬이었습니다.

 

batch_01.jpg

 

마티 씨는 유치원 문을 열며 젬을 맞이해 주었습니다.


"일찍 왔네."


그런데 문을 연 그가 주변을 둘러보고는 어안이 벙벙한 표정으로 젬을 바라봅니다.


"젬. 엄마는 어딨어?"

 

 

batch_02.jpg

 

마티 씨가 문가에 서서 아무리 기다려봐도 자동차나 사람 한 명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젬이 보호자 없이 혼자서 유치원에 찾아온 것입니다.


그가 고개를 들어 시계를 보았을 때 바늘은 새벽 6시 반을 가리켰습니다.

 

 

batch_03.jpg

 

누군가에게 전화하기는 이른 시간이지만, 마티 씨는 젬의 보호자에게 이 사실을 바로 알려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댕댕이 유치원입니다. 혹시 젬이 혼자서 찾아온 걸 아시나 해서요."


그러자 수화기 반대편에선 깜짝 놀란 보호자의 목소리가 들려왔습니다. 그리고 잠시 후 놀란 표정의 보호자가 헐레벌떡 뛰어왔습니다.

 

 

batch_04.jpg

 

보호자 말에 따르면, 전날 밤 그들의 집에 손님이 왔다 가며 문이 살짝 열렸는데 젬이 새벽에 열린 문을 발견하고 나온 것으로 추측됩니다. 


집을 나선 젬은 유치원에 있을 친구들이 매우 보고 싶었고, 망설임 없이 유치원을 향해 발걸음을 옮겼습니다. 젬이 유치원을 무척 좋아한다는 사실은 보호자도 알고 있었지만, 혼자서 찾아올 정도일 줄은 몰랐습니다.

 

batch_05.jpg


젬이 친구들과 신나게 노는 모습을 확인한 보호자는 녀석을 유치원에 그대로 다시 맡길 수밖에 없었습니다. 젬이 그대로 행복하게 놀게 내버려 둔 것이죠.


마티 씨는 새벽에 홀로 찾아온 젬의 영상을 인스타그램에 공개하며 황당했던 당시 심경을 전했지만, 한편으론 깊은 자부심을 품게 되었습니다. 


댕댕이가 놀러 오고 싶을 만큼 행복한 유치원을 운영하고 있다는 것이니까요!


글 제임수

사진 The Dodo, 인스타그램/happytailspetresort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10월 17일 토요일 이른 아침, 반려동물 유치원에서 근무하는 마티 씨는 문 앞에 꼬리를 흔들고 있는 검은색 개 한 마리를 발견했습니다. 매주 4차례씩 방문한 단골손님의 반려견 젬이었습니다.     마티 씨는 유치원 문을 열며 젬을 맞이해 주었습니다. "일찍 왔네." 그런데 문을 연 그가 주변을 둘러보고는 어안이 벙벙한 표정으로 젬을 바라봅니다. "젬. 엄마는 어딨어?"       마티 씨가 문가에 서서 아무리 기다려봐도 자동차나 사람 한 명 나타나지 않았습니다. 젬이 보호자 없이 혼자서 유치원에 찾아온 것입니다. 그가 고개를 들어 시계를 보았을 때 바늘은 새벽 6시 반을 가리켰습니다.       누군가에게 전화하기는 이른 시간이지만, 마티 씨는 젬의 보호자에게 이 사실을 바로 알려야 한다고 생각했습니다. "댕댕이 유치원입니다. 혹시 젬이 혼자서 찾아온 걸 아시나 해서요." 그러자 수화기 반대편에선 깜짝 놀란 보호자의 목소리가 들려왔습니다. 그리고 잠시 후 놀란 표정의 보호자가 헐레벌떡 뛰어왔습니다.       보호자 말에 따르면, 전날 밤 그들의 집에 손님이 왔다 가며 문이 살짝 열렸는데 젬이 새벽에 열린 문을 발견하고 나온 것으로 추측됩니다.  집을 나선 젬은 유치원에 있을 친구들이 매우 보고 싶었고, 망설임 없이 유치원을 향해 발걸음을 옮겼습니다. 젬이 유치원을 무척 좋아한다는 사실은 보호자도 알고 있었지만, 혼자서 찾아올 정도일 줄은 몰랐습니다.   젬이 친구들과 신나게 노는 모습을 확인한 보호자는 녀석을 유치원에 그대로 다시 맡길 수밖에 없었습니다. 젬이 그대로 행복하게 놀게 내버려 둔 것이죠. 마티 씨는 새벽에 홀로 찾아온 젬의 영상을 인스타그램에 공개하며 황당했던 당시 심경을 전했지만, 한편으론 깊은 자부심을 품게 되었습니다.  댕댕이가 놀러 오고 싶을 만큼 행복한 유치원을 운영하고 있다는 것이니까요! 글 제임수 사진 The Dodo, 인스타그램/happytailspetresort © 꼬리스토리, 제발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