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9 (금)

  • 맑음속초21.4℃
  • 구름조금25.9℃
  • 맑음철원25.6℃
  • 맑음동두천26.2℃
  • 맑음파주25.2℃
  • 구름조금대관령19.2℃
  • 맑음백령도19.1℃
  • 맑음북강릉22.3℃
  • 맑음강릉23.5℃
  • 맑음동해19.7℃
  • 맑음서울25.7℃
  • 맑음인천24.0℃
  • 맑음원주25.0℃
  • 맑음울릉도20.9℃
  • 맑음수원26.0℃
  • 맑음영월26.0℃
  • 맑음충주25.4℃
  • 맑음서산26.4℃
  • 맑음울진20.0℃
  • 맑음청주25.8℃
  • 맑음대전26.5℃
  • 맑음추풍령25.6℃
  • 구름조금안동27.2℃
  • 맑음상주26.0℃
  • 맑음포항20.6℃
  • 구름조금군산24.5℃
  • 구름조금대구27.8℃
  • 맑음전주25.8℃
  • 맑음울산22.7℃
  • 구름조금창원23.0℃
  • 구름많음광주27.0℃
  • 구름조금부산23.7℃
  • 구름조금통영22.3℃
  • 구름많음목포21.6℃
  • 구름많음여수23.7℃
  • 흐림흑산도18.7℃
  • 구름많음완도23.4℃
  • 구름조금고창27.0℃
  • 구름많음순천26.7℃
  • 맑음홍성(예)25.2℃
  • 흐림제주19.3℃
  • 흐림고산18.5℃
  • 흐림성산22.4℃
  • 흐림서귀포21.4℃
  • 구름많음진주27.9℃
  • 맑음강화23.1℃
  • 맑음양평26.3℃
  • 맑음이천25.2℃
  • 구름조금인제25.5℃
  • 맑음홍천26.3℃
  • 구름조금태백20.5℃
  • 구름많음정선군25.1℃
  • 맑음제천23.4℃
  • 맑음보은25.8℃
  • 맑음천안25.4℃
  • 구름조금보령21.9℃
  • 구름조금부여26.4℃
  • 맑음금산26.2℃
  • 맑음25.9℃
  • 구름조금부안25.2℃
  • 맑음임실25.9℃
  • 구름조금정읍26.4℃
  • 구름조금남원27.0℃
  • 맑음장수25.6℃
  • 구름조금고창군26.0℃
  • 구름많음영광군24.8℃
  • 구름많음김해시26.8℃
  • 구름조금순창군26.9℃
  • 구름많음북창원26.8℃
  • 구름많음양산시26.5℃
  • 구름많음보성군26.0℃
  • 구름많음강진군25.8℃
  • 구름많음장흥24.7℃
  • 구름많음해남23.5℃
  • 구름많음고흥24.9℃
  • 구름많음의령군27.9℃
  • 구름많음함양군27.6℃
  • 구름많음광양시26.8℃
  • 흐림진도군22.9℃
  • 구름많음봉화22.3℃
  • 구름많음영주24.5℃
  • 구름조금문경26.4℃
  • 구름많음청송군24.5℃
  • 맑음영덕22.0℃
  • 맑음의성27.6℃
  • 맑음구미26.7℃
  • 구름많음영천25.6℃
  • 맑음경주시27.1℃
  • 맑음거창26.1℃
  • 맑음합천27.2℃
  • 구름많음밀양28.6℃
  • 구름많음산청27.1℃
  • 구름조금거제25.3℃
  • 구름많음남해25.8℃
기상청 제공
고통받는 견종에도 유행이 있나요? 시바 번식견 '가을이'의 이야기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고통받는 견종에도 유행이 있나요? 시바 번식견 '가을이'의 이야기

 

오랫 동안 보호소를 드나들다 보니 느낀 게 하나 있습니다. 버려지는 견종에도 유행이 있다는 겁니다. 예능에 출연한 연예인의 반려동물이 화제가 되거나 인스타그램에서 수많은 팔로워를 거느린 인스타견들이 주목받으면, 그해 특정 품종의 개가 약속이라도한듯 줄줄이 입소합니다.


올해에는 아마 시바견의 차례인가 봅니다.

 

batch_01.jpg

 

2019년 9월 29일, 그날도 보호소에 시바견 한 마리가 입소했습니다. 최근 들어 정말 많은 시바견이 입소했지만 가을이가 유난히 기억에 남았던 이유는 털이 풍성한 시바견의 모습과 달리, 유난히 마르고, 눈꼽이 잔뜩 낀 시바견 답지 않은 모습이었기 때문입니다.


삐쩍 마른 시바견의 이름은 가을이. 병약한 겉모습을 보고 혹시 홍역이나 파보, 코로나 바이러스 등에 걸리지 않았을까 걱정돼 키트 검사를 해보았으나 다행히 바이러스는 검출되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이는 불행중 다행이었을 뿐. 가을이의 몸 상태를 살펴본 보호소 직원은 험난한 삶을 살아왔을 거라고 말했습니다.


"보호소에 의하면 아마 가을이는 한평생 번식장에서 학대 당해왔을 거라고 해요."

 

 

batch_02.jpg

 

출산을 위해 배를 거칠게 가른 흔적이 여기저기, 또 제대로 된 사후관리나 치료를 받지 않은듯 크고 작은 상처가 이곳저곳 남아 있었습니다.


설상가상으로 입소한지 2주가량 되었을 때, 가을이가 급성 폐렴에 걸렸고, 폐렴 치료에 집중하려는 찰나 심장사상충 양성 판정이 나왔습니다. 여기서 끝이 아니었습니다. 입소 첫 날 키트검사에서 음성 판정을 받았던 홍역이 다시 양성으로 나왔습니다.


가을이의 안타까운 소식에 많은 분들이 십시일반 돈을 모아 치료비를 마련해주었고, 덕분에 치료를 받을 소중한 기회를 얻게 되었습니다. 가을이는 하루하루 물에 불린 사료를 힘겹게 먹으며 치료를 이어나갔습니다. 수액과 면역 증강제를 투약하고 산소방과 몸에 좋다는 약과 보조제까지 먹으며 병마와 싸웠습니다.


그러나 병원에 입원한지 보름이 되던 날, 고개를 천천히 떨군 가을이가 그대로 숨을 거두었습니다.

 

 

batch_03.jpg

 

 

 

뒤늦게나마 가을이에게 미처 못다한 마지막 인사를 전하고자 합니다.


가을아. 네가 있는 그곳에서는 더이상 아프지 않기를. 지칠 때까지 마음껏 뛰어다닐 수 있는 곳이기를.

그곳에서는 모두에게 둘러싸여 사랑받는 존재이기를 바란다. 활짝 웃는 네의 모습과 사람들에게 사랑받는 모습을 보고싶었는데 그렇게 해주지 못해 미안하구나. 아프게 해서 정말 미안하다. 다음 생에는 좋은 인연으로 꼭 다시 만나자.


그리고 가을이를 도와주셨던 분들에게도 감사인사를 전하고 싶습니다. 가을이의 치료비를 지원해주신 시바견 가족분들과 가을이가 외롭지 않게 곁을 지켜주시던 보호소 직원분들께 감사 인사 전합니다.

 

 

batch_04.jpg

 

마지막으로 다시는 가을이 같은 불쌍한 아이가 없었으면 합니다. 평생 번식장에 살아가는 종견, 피를 뽑히며 살아가야하는 공혈견, 비윤리적인 실험으로 고통받는 실험견이 사라졌으면 좋겠습니다. 연예인이 키우는 동물이라서 또 SNS에서 본 귀여운 동물이라서 덜컥 입양하는 일도 없으면 좋겠습니다. 인간의 욕심을 위해 이용당하는 일 없이 최소한의 행복을 누릴 수 있었으면 좋겠습니다.



글 사진  유기동물사랑봉사대

편집  이제원

 

 

콘텐츠의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합니다. 

이를 어길 시 민, 형사상 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출처 : ⓒ 꼬리스토리 , ⓒ 꼬리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