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25 (수)

  • 구름많음속초3.9℃
  • 구름조금-3.3℃
  • 구름조금철원-4.1℃
  • 구름조금동두천-3.1℃
  • 흐림파주-4.6℃
  • 구름많음대관령-2.8℃
  • 구름많음백령도5.9℃
  • 구름조금북강릉4.1℃
  • 구름많음강릉4.7℃
  • 구름많음동해3.8℃
  • 구름많음서울0.8℃
  • 구름조금인천2.9℃
  • 구름많음원주0.0℃
  • 구름조금울릉도8.0℃
  • 구름많음수원-0.3℃
  • 흐림영월-0.4℃
  • 구름많음충주-1.5℃
  • 구름조금서산-0.2℃
  • 구름많음울진2.8℃
  • 구름조금청주2.5℃
  • 구름많음대전1.4℃
  • 흐림추풍령-0.9℃
  • 박무안동-2.3℃
  • 구름많음상주2.3℃
  • 맑음포항5.9℃
  • 흐림군산3.3℃
  • 구름많음대구2.8℃
  • 구름많음전주3.2℃
  • 구름많음울산7.0℃
  • 흐림창원5.9℃
  • 흐림광주5.3℃
  • 구름많음부산8.7℃
  • 구름많음통영6.7℃
  • 구름많음목포6.1℃
  • 흐림여수7.5℃
  • 맑음흑산도9.2℃
  • 흐림완도7.1℃
  • 흐림고창3.9℃
  • 흐림순천5.3℃
  • 박무홍성(예)-0.6℃
  • 흐림제주10.7℃
  • 흐림고산10.7℃
  • 구름조금성산9.1℃
  • 구름많음서귀포12.9℃
  • 흐림진주2.4℃
  • 구름조금강화-1.2℃
  • 흐림양평-0.5℃
  • 흐림이천-1.4℃
  • 구름조금인제-2.7℃
  • 흐림홍천-2.3℃
  • 구름많음태백-0.9℃
  • 흐림정선군-1.4℃
  • 흐림제천-2.1℃
  • 구름많음보은-1.4℃
  • 구름많음천안-1.6℃
  • 구름조금보령1.4℃
  • 구름많음부여0.2℃
  • 흐림금산-1.4℃
  • 구름많음0.9℃
  • 흐림부안2.2℃
  • 구름많음임실-0.4℃
  • 흐림정읍2.2℃
  • 흐림남원-0.5℃
  • 구름많음장수-2.1℃
  • 흐림고창군3.5℃
  • 흐림영광군3.2℃
  • 구름많음김해시6.0℃
  • 흐림순창군1.1℃
  • 구름많음북창원6.5℃
  • 구름많음양산시5.6℃
  • 흐림보성군6.6℃
  • 흐림강진군5.6℃
  • 흐림장흥5.5℃
  • 흐림해남4.4℃
  • 흐림고흥2.9℃
  • 흐림의령군1.8℃
  • 구름많음함양군-1.0℃
  • 흐림광양시6.7℃
  • 흐림진도군7.9℃
  • 구름조금봉화-1.2℃
  • 구름조금영주-0.6℃
  • 흐림문경0.1℃
  • 구름많음청송군-2.4℃
  • 구름많음영덕5.8℃
  • 흐림의성-2.6℃
  • 구름많음구미0.5℃
  • 구름많음영천-0.1℃
  • 구름조금경주시2.3℃
  • 구름조금거창-1.1℃
  • 구름많음합천0.6℃
  • 구름많음밀양2.7℃
  • 흐림산청-0.1℃
  • 구름많음거제6.8℃
  • 흐림남해6.4℃
기상청 제공
아내의 웃픈 호소 '고양이에게 남편을 빼앗겼어요'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리뉴스

아내의 웃픈 호소 '고양이에게 남편을 빼앗겼어요'

 

태국에 사는 한 여성이 페이스북에 여러 장의 사진을 올리며 남편을 도둑맞았다고 호소했습니다. 그런데 이 안타까운 사연을 본 네티즌들은 크게 즐거워하며 좋아요를 마구 보냈는데요.


바로 고양이에게 남편을 빼앗긴 나스린 씨의 사연입니다.

 

batch_01.jpg

 

'바로 저 녀석이에요!'


남편을 빼앗은 녀석의 이름은 자비스. 게슴츠레 뜬 눈빛과 굳게 다문 'ㅅ' 모양 입술에서 느낄 수 있듯 나스린 씨를 극도로 경계하고 있습니다. 그녀가 가까이 다가가자 자비스는 소중한 것을 지키려는 듯 남편에게 팔짱까지 낍니다.

 

 

batch_02.jpg

 

'츄웁-'


나스린 씨는 식사를 준비하던 중 자신의 앞에서 남편에게 당당하게 애정 표현을 하는 뻔뻔한 자비스를 보고 할 말을 잃었습니다. 그릇에 담겨 있는 스푼을 들어 녀석의 통통한 엉덩이를 퉁- 하고 두드리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은데요.

 

 

batch_03.jpg

 

'꼴깍'


남편에게 애교를 부리는 저 고양이가 얄미우면서도 시선을 음식에 고정한 녀석의 표정에 자신도 모르게 웃음이 터져 나왔습니다. 한참 동안 쳐다보는 게 정말 먹고 싶은가 보네요. 녀석 음식을 보고 경계심이 풀어지듯 동공도 넓어졌어요.

 

 

batch_04.jpg

 

'태세전환'


배가 고파서 예민해진 걸까요? 나스린 씨가 함께 식사를 하기 위해 식탁에 앉자 인자하던 자비스의 눈빛이 다시 날카로워졌습니다. 곧 그녀와 자비스 사이에 팽팽한 긴장감이 흐르는데요. 하지만 그녀도 끝까지 물러나지 않습니다.

 

 

batch_05.jpg

 

'한입만. 한입만 주세요'


그런데 무서운 표정을 한 자비스가 다가와 조심스럽게 음식을 구걸합니다. 부부는 식사예절에 꽤 엄격한 편이어서 고양이에게 사람 음식을 단 한 번도 준 적이 없다고 하네요. 부부는 자비스에 대한 애정과 건강 관리를 철저하게 구분해 지키고 있습니다.

 

 

batch_06.jpg

 

'꾸웩'


사실, 지금까지 들려드린 이야기와 달리 자비스는 그 누구도 경계하지 않는 넉살 좋은 고양이라고 합니다. 자비스가 남편을 끔찍이 사랑할 뿐, 녀석은 나스린 씨는 물론, 집에 놀러 오는 모든 손님에게도 얼굴을 비비며 인사를 건네는 강아지 같은 고양이입니다.


나스린 씨는 자비스와 남편을 자랑하기 위해 '남편을 빼앗겼어요'라며 귀여운 호소문을 올린 것인데요. 그런데 이 게시물을 본 네티즌들의 관심은 예상치 못한 곳에 쏠리기 시작했습니다. 바로 사진 속 먹음직스러운 음식이죠!


네티즌들은 "안심하세요. 고양이가 집착하는 대상은 남편이 아니라 음식입니다"라는 의견이 달리며, 음식이 주인공으로 떠올랐는데요. 심지어 한 네티즌은 "고양이 주방장이 남편을 위해 차려준 음식이네"라며 자비스의 요리 솜씨를 칭송하기도 했습니다.


글 로미

사진 Bored Panda, 페이스북/Cind3l2ella.indy

 

 

  태국에 사는 한 여성이 페이스북에 여러 장의 사진을 올리며 남편을 도둑맞았다고 호소했습니다. 그런데 이 안타까운 사연을 본 네티즌들은 크게 즐거워하며 좋아요를 마구 보냈는데요. 바로 고양이에게 남편을 빼앗긴 나스린 씨의 사연입니다.     '바로 저 녀석이에요!' 남편을 빼앗은 녀석의 이름은 자비스. 게슴츠레 뜬 눈빛과 굳게 다문 'ㅅ' 모양 입술에서 느낄 수 있듯 나스린 씨를 극도로 경계하고 있습니다. 그녀가 가까이 다가가자 자비스는 소중한 것을 지키려는 듯 남편에게 팔짱까지 낍니다.       '츄웁-' 나스린 씨는 식사를 준비하던 중 자신의 앞에서 남편에게 당당하게 애정 표현을 하는 뻔뻔한 자비스를 보고 할 말을 잃었습니다. 그릇에 담겨 있는 스푼을 들어 녀석의 통통한 엉덩이를 퉁- 하고 두드리고 싶은 마음이 굴뚝같은데요.       '꼴깍' 남편에게 애교를 부리는 저 고양이가 얄미우면서도 시선을 음식에 고정한 녀석의 표정에 자신도 모르게 웃음이 터져 나왔습니다. 한참 동안 쳐다보는 게 정말 먹고 싶은가 보네요. 녀석 음식을 보고 경계심이 풀어지듯 동공도 넓어졌어요.       '태세전환' 배가 고파서 예민해진 걸까요? 나스린 씨가 함께 식사를 하기 위해 식탁에 앉자 인자하던 자비스의 눈빛이 다시 날카로워졌습니다. 곧 그녀와 자비스 사이에 팽팽한 긴장감이 흐르는데요. 하지만 그녀도 끝까지 물러나지 않습니다.       '한입만. 한입만 주세요' 그런데 무서운 표정을 한 자비스가 다가와 조심스럽게 음식을 구걸합니다. 부부는 식사예절에 꽤 엄격한 편이어서 고양이에게 사람 음식을 단 한 번도 준 적이 없다고 하네요. 부부는 자비스에 대한 애정과 건강 관리를 철저하게 구분해 지키고 있습니다.       '꾸웩' 사실, 지금까지 들려드린 이야기와 달리 자비스는 그 누구도 경계하지 않는 넉살 좋은 고양이라고 합니다. 자비스가 남편을 끔찍이 사랑할 뿐, 녀석은 나스린 씨는 물론, 집에 놀러 오는 모든 손님에게도 얼굴을 비비며 인사를 건네는 강아지 같은 고양이입니다. 나스린 씨는 자비스와 남편을 자랑하기 위해 '남편을 빼앗겼어요'라며 귀여운 호소문을 올린 것인데요. 그런데 이 게시물을 본 네티즌들의 관심은 예상치 못한 곳에 쏠리기 시작했습니다. 바로 사진 속 먹음직스러운 음식이죠! 네티즌들은 "안심하세요. 고양이가 집착하는 대상은 남편이 아니라 음식입니다"라는 의견이 달리며, 음식이 주인공으로 떠올랐는데요. 심지어 한 네티즌은 "고양이 주방장이 남편을 위해 차려준 음식이네"라며 자비스의 요리 솜씨를 칭송하기도 했습니다. 글 로미 사진 Bored Panda, 페이스북/Cind3l2ella.ind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