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19 (토)

  • 맑음속초22.0℃
  • 흐림13.2℃
  • 맑음철원15.8℃
  • 맑음동두천17.5℃
  • 맑음파주16.2℃
  • 맑음대관령15.8℃
  • 맑음백령도21.2℃
  • 맑음북강릉20.6℃
  • 맑음강릉21.0℃
  • 맑음동해20.5℃
  • 구름조금서울20.2℃
  • 구름많음인천20.1℃
  • 흐림원주17.2℃
  • 구름조금울릉도21.0℃
  • 비수원16.6℃
  • 흐림영월14.9℃
  • 흐림충주18.0℃
  • 맑음서산22.7℃
  • 흐림울진17.9℃
  • 맑음청주19.5℃
  • 박무대전21.4℃
  • 구름조금추풍령19.2℃
  • 맑음안동18.1℃
  • 맑음상주20.0℃
  • 맑음포항20.2℃
  • 구름조금군산19.8℃
  • 구름조금대구18.6℃
  • 구름많음전주20.5℃
  • 맑음울산20.9℃
  • 구름조금창원18.4℃
  • 구름조금광주18.3℃
  • 맑음부산22.0℃
  • 구름많음통영19.6℃
  • 맑음목포20.2℃
  • 구름조금여수20.8℃
  • 구름조금흑산도24.1℃
  • 구름많음완도19.5℃
  • 맑음고창21.5℃
  • 맑음순천16.5℃
  • 구름조금홍성(예)22.9℃
  • 구름많음제주22.9℃
  • 흐림고산22.2℃
  • 구름많음성산23.0℃
  • 구름많음서귀포21.9℃
  • 맑음진주17.2℃
  • 맑음강화20.3℃
  • 구름많음양평17.4℃
  • 흐림이천16.2℃
  • 맑음인제16.7℃
  • 구름조금홍천15.3℃
  • 구름많음태백15.2℃
  • 구름많음정선군17.7℃
  • 흐림제천15.7℃
  • 맑음보은16.5℃
  • 구름조금천안18.8℃
  • 맑음보령22.5℃
  • 맑음부여17.2℃
  • 구름조금금산19.5℃
  • 맑음20.8℃
  • 구름많음부안20.7℃
  • 구름많음임실17.4℃
  • 구름조금정읍20.6℃
  • 구름조금남원15.3℃
  • 구름많음장수17.4℃
  • 맑음고창군20.4℃
  • 맑음영광군20.8℃
  • 맑음김해시19.5℃
  • 구름조금순창군13.8℃
  • 맑음북창원20.4℃
  • 구름조금양산시19.3℃
  • 구름많음보성군19.0℃
  • 구름조금강진군16.9℃
  • 구름조금장흥15.8℃
  • 구름조금해남20.0℃
  • 구름조금고흥20.3℃
  • 맑음의령군14.7℃
  • 구름조금함양군14.0℃
  • 맑음광양시19.9℃
  • 구름조금진도군20.7℃
  • 구름많음봉화15.2℃
  • 흐림영주15.1℃
  • 구름많음문경18.7℃
  • 구름많음청송군18.3℃
  • 구름많음영덕19.9℃
  • 맑음의성16.6℃
  • 맑음구미18.7℃
  • 구름조금영천16.3℃
  • 구름조금경주시18.0℃
  • 구름많음거창11.6℃
  • 구름조금합천17.1℃
  • 구름조금밀양17.1℃
  • 맑음산청15.9℃
  • 구름많음거제19.2℃
  • 맑음남해19.1℃
기상청 제공
아기 고양이의 사랑스러운 귓속말 '힘 내요 집사'
  • 해당된 기사를 공유합니다

꼬리뉴스

아기 고양이의 사랑스러운 귓속말 '힘 내요 집사'

 

얼마 전, 미국 알래스카주 거리에서 생후 9주의 아기 고양이가 구조대에게 발견되었습니다. 


그런데 뒷다리가 심하게 비틀려 있던 아기 고양이는 체계적인 치료시설이 갖추어진 보호소로 급히 이송되었죠.

 

batch_01.png

 

알래스카의 지역보호소(Alaska's KAAATs)의 설립자인 셰논 씨는 아기 고양이에게 레이디 펄이라는 이름을 지어준 후, 녀석의 미래에 대해 고민했습니다.


엑스레이 촬영 결과, 레이디 펄은 척추에 손상이 있었으며 이로 인해 다리가 점점 비틀려졌다는 것을 알게 되었습니다.

 

 

batch_02.png

 

이대로라면 뒷다리를 전혀 못 쓰게 될 수도 있었지만, 셰논 씨와 직원들은 고심 끝에 수술하지 않기로 했습니다.


"우린 레이디 펄이 큰 고통을 견디지 못할 거로 생각했어요. 장애가 오더라도 녀석이 행복하게 살 수 있다고 생각했거든요. "

 

 

batch_03.png

 

그의 생각대로 레이디 펄은 엄청난 에너지를 가지고 발랄하게 움직였습니다.


레이디 펄은 뒷다리를 전혀 쓸 수 없게 되었지만, 대신 모든 에너지가 상반신으로 쏠리며 앞다리만으로 사사사삭- 빠르게 기어 다녔습니다.


"녀석을 보면 대견해요. 우리의 생각이 틀리지 않았다고 믿게 해줘서 고맙기도 하고요."

 

 

batch_04.png

 

레이디 펄은 혼자서 고양이 화장실을 사용하고 또 자신의 주위에 있는 펜스를 기어오르며 모험가 본능을 뿜뿜 뿜어냈습니다.


얼마 후엔 보호소를 돌아다니며 다른 친구들에게 인사를 건네기 시작했죠!

 

 

batch_05.png

 

보호소에서 레이디 펄에게 가장 친한 두 친구는 하퍼와 신더입니다.


하퍼는 레이디 펄과 마찬가지로 뒷다리를 전혀 사용하지 못하는 아기 고양이입니다. 두 고양이는 두 앞발로 기어다가 마주친 순간 얼굴을 부여잡고 뒹굴고 장난치며 베프가 되었죠.

 

 

batch_06.png

 

신더는 보호소에 오랫동안 머문 개로 셰논 씨를 도와 아기 강아지나 아기 고양이를 돌보곤 합니다. 신더는 레이디 펄을 보며 엉덩이를 하늘 높이 치켜들고 꼬리를 마구 흔들며 반겼습니다.


셰논 씨가 웃으며 말했습니다.


"레이디 펄을 좋아하지 않는 사람이나 동물은 없어요. 마성의 매력을 가진 아기 고양이에요. 확실히 사랑받는 법을 아는 녀석 같아요."

 

 

batch_07.png

 

셰논 씨나 직원들이 의자에 앉아 있으면 레이디 펄이 슬그머니 나타나 다가옵니다. 사람들의 다리에서부터 부지런히 앞발로 부여잡으며 어깨까지 힘겹게 타고 올라오죠.


그리곤 귀에 상냥한 귓속말을 속삭입니다.


"묘-"

 

 

batch_08.png

 

귓가에 대고 속삭이는 이 귓속말을 들은 사람들은 모두 레이디 펄의 매력에 푹 빠지고 맙니다. 자신도 모르게 미소를 활짝 지으며 레이디 펄의 껴안게 되죠.


"비록 몸이 불편하지만 내색하지 않고 열심히 사는 녀석을 보면 참 많은 생각을 하게 돼요. 특히 녀석이 귓속말로 골골송을 부를 때마다 힘이 나죠."


신더의 등에 올라타 눈을 깜빡이던 레이디 펄이 셰논 씨의 말에 동의라도 하듯 큰눈을 깜빡이며 외쳤습니다.


"묘오오-"


힘들어도 희망을 잃지 말고 힘내자구요!

 


출처 : 러브묘 , Love Meow

관련기사